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1641 0372020022858451641 06 0602001 6.1.3-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89069000 1582893947000 우아한모녀 김흥수 최명길 종합 2002291015 related

'우아한 모녀' 김흥수, 최명길에 "혹시 저 낳아주신 분이세요?" 폭풍 오열(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우아한 모녀'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김흥수가 생모의 정체를 알게됐다.

28일 방송된 KBS2 '우아한 모녀'에서는 구해준(김흥수 분)을 위해 복수 중단을 선언한 캐리정(최명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캐리정은 "복수는 여기까지"라며 어른들 일에 아이들이 희생되는 것을 그만하자고 말했다.

한편 구해준은 구재명(김명수 분)과 조윤경(조경숙 분)의 대화를 통해 생모의 생존을 알게 됐다. 이후 구해준은 비서에게 "89년도 민국병원에서 내가 태어난 날 출산한 산모를 알아봐달라." 청했고, 그와 함께 조윤경 역시 이에 대해 조사했던 사실을 알게 됐다. 구해준은 산모 명단 중 자신의 생모가 있음을 확신했다.

제니스(차예련 분)과 구해준은 힘을 합쳐 제이그룹을 이끌어 나갔다. 두 사람은 함께 신제품 출시를 추진, 이사진들을 흡족하게 만들었다. 이어 두 사람은 캐리정의 죽은 아들에 대해서도 얘기를 나눴다.

구해준은 조윤경이 받아 봤던 신생아 중환자실 산모 명단을 손에 넣었다. 그 안에는 유일하게 아들이 사망한 차미연(최명길 분)의 이름이 포함돼 있었는데. 결국 구해준은 "신생아 중환자실에서 아기가 죽은 산모는 캐리뿐. 왜 모든 것이 캐리 쪽으로 향해 있는 거지. 설마......"라며 의혹을 품기 시작했다.

한편 홍세라(오채이 분)은 김희정(최나무 분)을 찾아 헤매는 서은하(지수원 분)에게 "전에 보니 제니스와 따로 연락하고 만나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서은하는 제니스를 찾아가 다짜고짜 "너 우리 유라 어디있는 줄 알지. 네가 우리 유라 빼돌렸냐."라고 원망을 쏟아냈다. 제니스는 "저한테 이러지 말고 홍세라에게 가서 물어보라. 홍유라 가짜다."라고 털어놨지만, 서은하는 이 말을 믿지 않았다. 하지만 홍세라 역시 김희정이 가짜라는 사실을 인정, "사기꾼이다. 돈 받고 우리집에 들어왔다더라."라고 고백했다. 홍세라는 증거로 김희정의 노트를 넘겼고, 서은하는 충격에 빠졌다.

조윤경은 사람을 시켜 구재명을 집에서 쫓아냈다. 자고 있는 구재명을 침낭째 옮겨 집밖으로 내보낸 것. 회장 명패도 한몸처럼 함께였다. 날이 밝고서야 눈을 뜬 구재명은 "내가 왜 여기있냐" 어리둥절해 하다가 사태를 깨닫곤 절규했다.

구해준은 캐리정이 자신의 생모일지도 모른다는 의문을 품은 채, 다시 캐리정을 만났다. 조윤경과 제니스도 함께 하는 식사 자리. 그리고 그 자리에서 조윤경은 "두 사람 결혼 올해 안에 했으면 좋겠다."라고 적극적으로 결혼을 추진하는 모습도 보여줬다. 캐리정은 제니스 엄마를 보고 싶다는 구윤경에게 "제니스 엄마 다음 달에 한국 들어온다."라고 둘러댔다. 그리고 이날도 구해준과 캐리정은 시나몬 알레르기 탓에 후식으로 나온 수정과를 먹을 수 없었다.

이날 구해준은 오토바이에 치일 뻔했다. 이에 캐리정은 재빨리 구해준을 잡아당겨 위기에서 구해냈다. 이에 결국 구해준은 "정말 당신이......"라며 캐리정이 자신의 생모임을 직감했다.

이후 구해준은 사무실에 들어왔다가 급히 캐리정에게로 달려갔다. 구해준은 자신을 반겨주는 캐리정에게 "혹시 캐리가 저 낳아주신 분이냐." 울먹이며 물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