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1620 1192020022858451620 03 0301001 6.1.2-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82888867000 1582888868000 확진자 500명 추가 2003010245 related

이틀 연속 500명 넘게 추가…확진자 총 2,337명

글자크기
이틀 연속 500명 넘게 추가…확진자 총 2,337명

[앵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환자가 어제에 이어 오늘 500명 이상 발생했습니다.

누적 확진자는 2,300여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자세한 내용 보도국 연결해 들어보겠습니다.

이동훈 기자.

[기자]

네, 질병관리본부는 국내에서 하루 새 571명의 신규 확진자가 생겨 누적 확진자는 2,337명으로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그저께 총 확진자가 1,000명을 넘은 데 이어 이틀 만에 2,000명도 넘긴 겁니다.

지난달 20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39일 만입니다.

신규 확진자 중 89%인 511명이 대구·경북 지역에서 나왔는데요.

대구 지역의 경우 지금까지 총 확진자는 1,579명에 달했고, 경북은 누적 확진자가 409명으로 늘었습니다.

그 외 지역에서는 충남 23명, 경기 10명, 서울·경남 6명, 대전 5명, 부산 4명, 인천 1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사망자는 정부 공식집계로는 아직 13명으로 유지되고 있지만 조금 전 대구에서 자가격리 중이던 69살 여성이 숨졌다는 소식이 들어와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보건당국은 또 현재 위중한 상태의 환자가 10명, 중증환자가 6명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63번째 환자, 52살 여성이 완치돼 국내 완치환자는 모두 27명으로 늘었습니다.

또 오늘 오후 4시 기준 검사를 받고 있는 의심환자가 3만명을 넘어섰고 신천지 교회 신도들에 대한 조사도 진행 중인 만큼 확진자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신천지 대구 교회 중심으로 확진자가 많이 나오고 있는데 전국 신도 전수조사와 검사도 진행되고 있다고요.

[기자]

네, 정부는 신천지 본부에서 명단을 받은 교인 21만여명에 대해 각 지방자치단체가 의심증상이 있는지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당초에는 이들 가운데 미성년자 1만7,000여명을 조사 대상에서 뺐다가 다시 넣었습니다.

지금까지 조사 대상의 절반이 넘는 11만4,000여명을 확인했는데요.

의심증상이 있는 1,638명은 자가격리하고 검사 중입니다

특히 대구 신천지 교인 9,300여 명 중 의심증상이 있는 1,299명에 대한 검체 채취를 마쳤다며 주말 안으로 검사 결과가 집계될 것이라고 설명했는데요.

신천지 교육생 6만5,000여명의 명단도 입수해 각 지방자치단체에 전달해 확인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또 집단감염 경로를 파악하기 위해 현재까지 입수한 신천지 국내외 신도와 교육생 등 전체 31만여명의 명단을 갖고 관계부처와 협의해 출입국 기록 등도 조사할 계획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