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43852 0022020022858443852 05 0506003 6.1.2-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70542000 1582872971000 코리아 포비아 한국 선수 리그 파행 2002290731

유럽축구계로 퍼진 코로나, 이탈리아 선수 확진

글자크기

이탈리아 다녀온 스페인 기자도 양성반응

중앙일보

20일 이탈리아에서 열린 아탈란타와 발렌시아의 유럽 챔피언스리그 16강 경기 모습.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유럽 축구계로 퍼졌다.

28일 dpa통신에 따르면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C(3부리그) US 피아네세 22세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실명은 공개되지 않은 이 선수는 지난 23일 유벤투스 23세 이하팀과 원정 경기를 앞두고 고열 증세를 보였고 27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비슷한 증세를 호소하는 선수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20일 아탈란타(이탈리아)-발렌시아(스페인)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취재차 이탈리아 밀라노를 방문한 스페인 취재진도 양성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스페인 아스에 따르면 이 기자는 스페인에 돌아와 마드리드에서 추가검사를 받는다. 해당 기자는 독감 증상이며 상태는 괜찮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발렌시아 원정팬 중 한명도 확진판정을 받았다. 다행히 발렌시아의 한국인 미드필더 이강인은 스페인 원정경기에 결장했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