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42783 1112020022858442783 06 0602001 6.1.1-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69008000 1582869028000 김혜수 15살 과거 사진 공개 어릴적 미모 2002282001 related

‘하이에나’ 김혜수 vs 주지훈, 법정 아닌 파티에서 만난 이유는?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혜수와 주지훈, ‘하이에나’ 변호사들은 전쟁터도 특별하다.

28일 ‘하이에나’ 제작진은 3회 방송에서 펼쳐질 이슘그룹 하회장(이도경)의 고희연 현장을 공개했다. 이곳은 하회장의 고희를 축하하기 위한 자리지만 실제로는 이슘그룹의 차기 권력을 다투는 현장이기도 하다. 이에 밖으로는 하찬호(지현준)와 하혜원(김영아)의 경쟁, 안으로는 두 남매를 대리한 정금자(김혜수)와 윤희재(주지훈)의 전쟁인 이 싸움의 끝이 궁금해진다.

특히 사진 속 정금자와 윤희재 모두 자신만만한 미소를 띠고 있어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두 사람 모두 이번 전쟁에서 승리할 거라 확신하는 듯하다. 보통 사람들이 생각하는 변호사들의 전쟁터인 법정이 아닌 파티장에서 맞붙게 된 정금자와 윤희재. 과연 법정 밖 변호사들의 다툼은 어떻게 그려질까. 이들이 서로에게 이기기 위해 준비한 비장의 무기는 무엇일까.

또 지난 방송 말미 공개된 3회 예고편에는 “이제 쇼 타임”이라는 정금자의 말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와 관련 ‘ 하이에나’ 제작진은 “정금자와 윤희재의 대결은 배경이 파티장인 만큼 화려한 볼거리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 편의 쇼 같은 이들의 치열한 생존게임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하이에나’ 3회는 28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조예리기자 sharp@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