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38897 0042020022858438897 04 0401001 6.1.1-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2860086000 1582860367000 중국 한국인 진입 거부 2002281931

중국서 숙소 격리 한국인 300명 넘을 듯

글자크기

中 난징공항, 한국인 90명 숙소에서 격리…어제 25명 추가

지난 25일 격리된 난징공항 한국인 65명, 4일째 호텔 격리

광저우 공항, 어제 한국인 124명 별도 수속 뒤 호텔 격리

[앵커]
중국에 갔다가 공항에서부터 격리돼 지정 숙소에 머물고 있는 한국인의 숫자가 300명을 넘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그런데 이런 과도한 조치가 오늘도 계속 확대하는 양상입니다.

중국 베이징 연결합니다. 강성웅 특파원!

숙소에서 격리된 사람이 300명이 넘는다고 하는데 어디 어디가 이렇습니까?

[기자]
먼저, 장쑤성 난징 공항에는 현재 90명의 한국인 승객이 공항에서부터 별도 수속을 받고 호텔로 단체로 이동해 격리돼 있습니다.

어제 인천공항발 아시아나 여객기가 난징에 도착 했는데, 이 비행기에서 중국인 의심환자가 발생해 옆좌석 승객 30여 명이 인근 호텔에 격리됐습니다.

이 가운데 한국인 25명이 포함됐습니다.

난징 공항에서는 앞서 지난 25일에도 아시아나 여객기로 도착한 한국인 승객 65명이 발열 증세를 보인 중국인 탑승객 때문에 공항 인근 호텔에서 4일째 격리 상태에서 검사를 받고 있습니다.

또 광둥성 광저우 공항에서도 어제 인천발 아시아나항공 편 탑승객 전원을 인근 호텔에 격리해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있습니다.

이 비행기에는 160여 명이 탔는데 이 가운데 한국 사람이 124명입니다.

주중 한국대사관은 산둥성 웨이하이와 옌타이, 랴오닝성 선양, 지린성 옌지 공항 등에서도 별도 수속을 통해 한국발 입국자들을 격리 조치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또 지난 26일까지 집계한 결과 호텔에 격리된 한국인 수는 131명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런데 앞서 전해드린 것처럼 어제 하루에만 중국 전역에서 200명 정도의 우리 국민이 지정 숙소에 추가로 격리된 것으로 나타나 이 숫자는 현재 300명이 넘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더구나 톈진과 무단장 등 다른 중국 도시들도 추가로 한국발 입국자들을 공항에서부터 격리시키겠다고 예고를 한 상태입니다.

[앵커]
그런데 숙소에서 격리된 사람들 말고, 자택에서 격리된 사람들도 많지 않습니까 ?

[기자]
그렇습니다.

자택 격리는 거주 지역 단위에서 발생하는 것이어서 더 많고 집계가 되지 않을 정도입니다.

중국은 이제 코로나19의 기세가 꺾였다고 보고 있습니다.

때문에 혹시나 외국에서 들어온 사람들이 다시 확산시키지 않을까 예민한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어제 난징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는 한국에서 입국한 사람들을, 들어오지 못하게 막는 바람에 귀가하지 못하는 일도 발생했습니다.

한국인 30여 명은 아파트 정문 앞에서 기다리다, 결국 인근 호텔에 숙박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곳 베이징도 한국에서 들어온 사람은 2주간 자택 격리 조치가 되는데, 우리 교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베이징에서 YTN 강성웅[swkang@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