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36389 0032020022858436389 02 0201001 6.1.3-RELEASE 3 연합뉴스 57858643 true true true false 1582856046000 1582857015000 31번 확진자 2002281531 related

확진자 급증에 병상부족 심화…대구시장 '입원대기 사망' 사과

글자크기

대구의사회 70여명 입원 대기 환자에 힘보태…의사 1인당 10∼30명 관리 한계

의사-확진자 핫라인 구축…국군대전병원·국립마산병원 병상도 활용

연합뉴스

다시 시작된 하루
(대구=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28일 오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격리병상이 마련된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서 의료진이 근무를 교대하기 위해 보호장비를 착용하고 있다. 2020.2.28 ondol@yna.co.kr (끝)



연합뉴스

오늘도 바쁜 대구 의료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류성무 최수호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병상을 배정받지 못해 입원 대기하는 상황이 연일 이어지고 있다.

28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대구 확진자 1천314명 가운데 입원 조처된 인원은 634명이다.

680명은 자택격리 등 형태로 입원 대기 중이다.

입원한 확진자는 대구의료원 229명,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중구) 233명, 계명대 동산병원(달서구) 7명, 경북대병원 9명, 칠곡경대병원 4명, 영남대병원 31명, 대구가톨릭대병원 33명, 파티마병원 1명, 대구보훈병원 17명, 국립마산병원 63명, 국군대전병원 4명, 기타 3명 등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어제까지 대구지역 병원 1천13병상 외에 국립마산병원(69병상) 등에 일부 병상을 확보했지만, 아직 환자를 수용할 병상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며 "중앙부처 등에 지속해서 병상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권영진 대구시장



권 시장은 입원 대기 중 전날 사망한 환자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비록 20년 전 이식수술을 받은 기저질환이 있었다고는 하지만 더 치밀하게 관리하지 못한 잘못이 있다. 시장으로서 죄송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다시, 동산병원 근무 교대
(대구=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28일 오전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격리병상이 마련된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서 의료진이 근무를 교대하기 위해 걸어가고 있다. 2020.2.28 ondol@yna.co.kr (끝)



입원 대기 확진자와 관련해선 대구시의사회 소속 의사 70여명이 힘을 보태고 있다.

하지만 의사 1인당 10∼30명을 관리해야 해 상황이 여의치 않다고 대구시는 설명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입원 대기 환자를 진료하는 현장 의사들에게 별도 휴대전화를 지급해 환자와 담당 의사 간 24시간 핫라인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tjdan@yna.co.kr su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