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34514 0432020022858434514 01 0101001 6.1.2-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53285000 1582853410000 정총리 마스크 공급 불편 송구 강력한 방안 검토 2002281431 related

정 총리 "마스크 공급 불편드려 송구…더 강력한 방안 검토"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정부가 공적 유통망을 통한 마스크 공급을 발표했지만 약속드린 시간과 물량을 지키지 못했다"며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8일) 대구시청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속도에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신뢰"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는 정부가 마스크 공적 판매 방침을 발표했음에도 현장에 바로 적용되지 않으면서 다수 국민들이 마스크를 사지 못한 사태가 빚어진 점을 염두에 둔 발언입니다.

정 총리는 "최근 대구·경북 지역의 확진자 수가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며 "얼마나 빨리 확산 추세를 꺾느냐가 이번 싸움의 관건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환자를 빨리 찾아내 격리하고 증상의 경중에 따라 적절히 치료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일련의 과정이 막힘없이 진행되도록 병상과 인력, 장비 등 필요한 자원이 제때 뒷받침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SBS

정세균 국무총리 발언 듣는 국무위원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 총리는 또 "오늘은 대구의 고등학생들이 이승만 정권의 부정선거 음모에 맞서 분연히 일어섰던 2·28 민주운동 60주년"이라며 "이런 뜻깊은 날 대구시민들은 성대한 기념식 대신 코로나19와의 치열한 전투에 임하고 계시다"고 언급했습니다.

정 총리는 "어려울 때마다 뭉치고, 결국 승리하는 대구 정신으로 지금의 위기도 반드시 이겨낼 것"이라며 "저는 중대본 본부장으로서 대구시민과 끝까지 함께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김학휘 기자(hwi@sbs.co.kr)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