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8750 0372020022858428750 06 0602001 6.1.1-RELEASE 37 헤럴드경제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82835885000 1582835910000 하리수 코로나19 마스크 천벌 2002281015 related

하리수 "코로나19 마스크 사기꾼들, 진짜 천벌 받았으면"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하리수 인스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POP=배재련 기자]하리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국난 이후 마스크 사기꾼들에 대해 비판 목소리를 높였다.

27일 가수 겸 방송인 하리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스크라고 속여서 파는 사기꾼.. 인터넷사기.. 진짜 천벌 받았으면.. 제가 주문한 게 이렇게 온게 아니니 오해마세요! 이렇게 사기치는 사람이 있다고 제보가 왔어요! 혹시 주문하실때 이거랑 같은 포장을 보시면 한번 의심해 보시는게 좋을거 같아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공개된 영상 속에는 정상적인 마스크 포장을 개봉했지만 안에 휴지 한 장이 담겨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하리수는 이같은 사기에 "천벌을 받았으면"이라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하리수는 앞서 지난 21일 "전국에 코로나 확진자가 늘어나 병원들이 폐쇄되고 첫 사망자까지 나와 방역이 무너져버린 안타까운 상황에 마스크도 안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더라"며 "안전불감증인지 마스크도 안하고 나 하나쯤이야 하는 것이 얼마나 위험한지 자각이 없는 게 정말 안타까울 지경이다. 제발 커다란 재앙으로 치닫지 않게 모두들 조금 불편하더라도 신경쓰자"고 마스크 착용을 독려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