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7803 1082020022858427803 06 0602001 6.1.3-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16955000 1582818702000 해투4 유재석 허정민 조세호 홍진경 토익 공부 도전 2002280945 related

'해투4' 유재석·허정민·조세호·홍진경, 토익 공부 도전(feat.이혜성)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유재석, 허정민, 조세호, 홍진경이 토익 공부에 나섰다.

24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 유재석, 조세호, 전현무를 비롯해 홍진경, 허정민, 이현이, 안젤리나 다닐로바, 조항리 등이 토익 시험에 임했다. 홍진경은 듣기 시험을 놓치고, 옆 사람의 문제를 힐끔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 광경은 조세호에게 목격되기도 했다.

토익 시험이 종료된 뒤 실험실은 술렁였다. 유재석은 "그런데 몇몇 분이 문제 푸는 연기를 하시더라"면서 조세호를 바라봤다. 유재석은 이어 "정민이 연기를 하더라"고 덧붙여 모두를 웃게 했다. 허정민은 "밑줄 긋기를 했다"며 연기임을 토로했다.

토익 시험 결과는 곧바로 발표됐다. 1위는 총점 930점을 기록한 안젤리나 다닐로바였다. 2위는 안젤리나 다닐로바와 단 5점 차이인 조항리였다. 조항리는 925점을 받았다. 조항리는 "원어민과 비슷한 점수를 받았다는 것에 만족한다"고 안도했다.

총점 325점의 조세호는 5위에 올랐다. 6위는 총점 315점의 홍진경이었다. 총점 255점을 획득한 유재석은 7였다. 유재석은 꼴찌가 아니라는 것에 안도, 좋아하는 표정이었다. 마지막 8위는 총점 250점을 획득한 허정민이었다.

최하위 4인으로 선발된 조세호, 홍진경, 유재석, 허정민은 한 달 동안 영어 공부를 하는 것은 물론 토익 재시험 응시 기회를 얻게 됐다. 이들은 거북이팀과 토끼팀으로 나누어 실험을 진행했다. 거북이팀은 유재석과 허정민, 토끼팀은 홍진경과 조세호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 달 동안 LC, RC 모두 공부하는 것은 무리라고 판단, 이들은 각각 LC와 RC 파트별 학습을 진행하기로 했다. 유재석과 홍진경은 LC, 허정민과 조세호는 RC였다. 가장 먼저 유재석과 조세호, 홍진경은 2시간 안에 단어 100개 암기에 나섰다. 경선식 강사에게 전수받은 비법으로 단어를 암기한 세 사람은 이어진 단어 시험에서 100점을 받았다.

유재석, 허정민은 1주 차에 원정의 강사를 만나 수업을 진행했다. 원정의 강사는 동작 동사와 상태 동사를 구분하는 수업을 진행, 효과적인 수업으로 유재석과 허정민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벼락치기 스타일의 토끼팀은 주의력 검사에 나섰다. 조세호는 집중에 문제가 없다는 진단을 받았지만, 홍진경은 기억 저장 능력 저하를 의심받았다.

꾸준히 공부하는 팀인 유재석, 허정민 팀은 2주 차에도 열심히 공부에 임했다. 유재석은 스케줄 때문에 바쁜 가운데서도 시간을 내 강의를 보거나 단어를 외우는 등의 시간을 가졌다. 허정민 또한 자진 보충 수업을 하는 등 성의를 보였다. 허정민은 "재밌는 것 같다. 무조건 영어는 어렵다고 생각했는데 영어도 정해진 틀과 형식이 있더라"고 밝혔다.

특히 유재석, 허정민 팀은 아나운서 이혜성과 만나 영어 비법을 전수받기도 했다. 이혜성은 미국에서 거주한 바 있으며, 이미 중학생 때 토익 점수 930점을 받았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2주 차 중간 점검도 있었다. '영재발굴단'에 출연한 바 있는 김태연 마스터가 등장했다. 김태연 마스터는 유재석, 허정민, 조세호, 홍진경과 함께 퀴즈를 풀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