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7240 0202020022758427240 06 0602001 6.1.2-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11541000 1582811646000 예능 역사 미스터트롯 시청률 임영웅 역대급 2002280931 related

‘미스터트롯’ 신인선, 열정 넘치는 무대에 관객 환호…”브라질의 쌈바”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서지경 객원기자 ]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신인선이 ‘쌈바의 연인’을 재해석했다.

27일 방송된 TV조선 에능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는 신인선이 특별한 퍼포먼스로 무대를 가득 채우며 에너지를 발산했다.

이날 신인선은 설운도의 ‘쌈바의 여인’을 선곡했다. 설운도는 “어려운 노래”라고 했다. 박현빈 역시 “은근히 어려운 노래다”라고 했다.

신인선은 마스터들의 걱정과 달리 힘차게 무대를 열었다. 귀를 시원하게 하는 목소리와 천장을 뚫을 듯한 성량을 뽐내며 노래를 끌고 나갔다. 신인선은 브라질의 쌈바춤을 추며 댄서들과 함께 무대를 꾸몄다. 설운도의 ‘쌈바의 연인’을 자신만의 곡으로 재해석한 것이다. 신인선은 무대를 다채롭게 구성하며 모두가 곡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신인선의 무대가 끝난 후, 관객들은 신인선의 이름을 연신 외쳤다. 그가 보여준 열정적인 무대에 화답한 것이다. 신인선은 무대 후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그간 무대를 준비하며 고생했던 기억들이 떠올라 눈물을 흘린 것이다. 미스터트롯’ 참가자들은 신인선의 눈물을 보며 “인선이가 고생을 했다”고 했다.

설운도는 신인선의 무대에 대해 “이거 제 노래 맞냐”고 했다. 자신이 불렀을 때는 이렇게 좋은지 몰랐다는 뜻에서다. 설운도는 그러면서 이 곡을 작곡하게 된 에피소드도 공개했다. 설운도는 “브라질의 흑진주 같은 여인의 눈빛을 보고 정신을 잃은 나머지 이 곡을 썼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남진은 “쌈바의 연인이 굉장히 히트한 노래다”라며 “설운도 씨가 부를 땐 한국의 쌈바의 여인이고 신인선 씨가 부른 건 브라질의 쌈바다”고 평했다. 그러면서 남진은 “아주 좋았다”고 극찬했다.

이날 신인선은 마스터 점수 928점을 받았다. 현재 1위인 점수로 정동원보다 3점 높은 점수였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