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18393 0532020022758418393 05 0501001 6.1.2-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85911000 1582785998000 프로농구 오리온 사보비치 코로나19 때문 자진 퇴출 2002280531

日 프로농구, 코로나19 우려에 정규리그 중단 및 연기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박세운 기자

노컷뉴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무관중으로 경기가 진행되는 충남 아산 이순신체육관 (사진=WKBL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프로농구가 코로나19의 자국 내 확산을 우려해 전격적으로 시즌을 중단하기로 했다.

일본 남자프로농구 B리그는 27일 홈페이지를 통해 28일부터 3월11일까지 편성된 99경기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일본 여자프로농구 W리그 역시 29일부터 3월15일까지 열릴 예정이던 정규리그 경기를 취소했다.

B리그는 연기된 일정을 추후 재편성해 발표할 예정이다. W리그는 지금 순위 그대로 정규리그를 종료하고 3월 말부터 플레이오프를 치른다는 계획이다.

B리그와 W리그는 많은 사람이 밀집하는 스포츠 행사의 특성상 감염의 위험이 크기 때문에 향후 2주동안 리그 운영의 중단 혹은 연기해달라는 정부의 요청이 있었다고 밝혔다.

중국 역시 2월 초부터 남녀프로농구 시즌 운영을 중단한 상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