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10736 0352020022758410736 08 0801001 6.1.2-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72256000 1582773304000 KT 코로나19 피해 위해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 2002271645

[속보] KT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소상공인 3956명 24억원 혜택”

글자크기
3~5월치 임대료 20~50% 깎아줘

대구·경북 50%·그외는 20% 할인


한겨레

케이티(KT)가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했다.

케이티는 자사 건물에 세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3~5월치 임대료를 대구·경북 지역은 50%, 그외 지역은 20%(최고 월 300만원)씩 깎아주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케이티는 “전국 3600여명의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이 총 24억원 정도의 임대료 감면 혜택을 보게 될 것”으로 분석했다.

케이티는 자회사 케이티에스테이트를 통해 옛 전화국 건물 등을 재건축·리모델링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임대해주는 사업을 하고 있다. 케이티는 “케이티 건물이 주로 지역 도심에 위치해 프랜차이즈 카페·ž식당 등 식음료업, 보험ž·가전·ž통신 대리점, 안경·ž문구점 등 생활친화 업종이 다수 입점해 있다”며 “국민기업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소상공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임대료 감면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재섭 선임기자 jskim@hani.co.kr

▶네이버에서 한겨레 구독하기
▶신문 보는 당신은 핵인싸! ▶조금 삐딱한 뉴스 B딱!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