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10622 0042020022758410622 02 0201001 6.1.1-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2772352000 1582772526000 용인시 확진자 발생 2002271431 related

밤사이 334명 추가...국내 확진자 1,595명으로 늘어

글자크기

대구 1,017명, 경북 321명…전체 확진자 중 84% 발생

서울 6명·경기 4명·충남 4명·대전 3명 추가

울산·경남·충북 각 2명씩 추가 환자 발생

[앵커]
코로나19 확진자가 밤사이 334명 늘었습니다.

특히 대구에서 307명이 추가됐습니다.

국내 확진자 수는 1,595명이 됐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종균 기자!

오전 9시 기준 집계가 나왔는데 결과 전해주시죠?

[기자]
지금까지 전체 확진 환자는 1,595명입니다.

어제 오후 4시부터 오늘 오전 9시까지 334명이 추가됐습니다.

지역별로 추가 확진자를 보면 대구 지역이 307명이나 추가됐습니다.

경북은 4명 늘었습니다.

지금까지 대구는 1,017명, 경북은 32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대구는 지난 18일 첫 확진자(31번)가 나온 지 9일 만에 천명을 넘어섰습니다.

대구와 경북을 합치면, 두 지역에서만 전체 확진자의 84%가 발생했습니다.

서울은 6명, 경기도와 충남이 각각 4명, 대전 3명 , 울산·충북·경남이 2명씩 확진자가 추가됐습니다.

사망자는 대구에서 1명 추가되면서 모두 13명이 됐습니다.

자세한 인적사항은 오후 브리핑에서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격리해제 24명은 그대로이고 코로나19 검사 중인 사람은 2만천여 명입니다.

[앵커]
정부는 4주 이내에 대구 지역을 안정시키겠다며 고강도의 방역대책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신천지 관련 확진 환자를 막는 게 관건이죠?

[기자]
우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 가운데 기침과 발열 등 의심 증상이 있는 1,299명의 검체 검사를 마쳤습니다.

일부 남은 교인도 오늘 내 모두 완료할 계획입니다.

검사 결과는 대구시에 검사량이 많아 2-3일 안에 나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유증상자 외에도 나머지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모두 격리기간 중에 진단검사를 받게 됩니다.

정부는 어제부터 신천지 본부로부터 받은 21만여 명의 신도 명단을 지자체별로 배포했습니다.

오늘부터는 지자체별로 호흡기 증상이나 발열 등 고위험군을 찾아내는 작업이 본격 시작됩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