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08596 0202020022758408596 06 0602001 6.1.2-RELEASE 20 스타투데이 58486601 false true true false 1582770117000 1582770130000 코로나19 확산 방지 2002271531 related

`편스토랑` 결식아동+코로나19 기금으로 수익금 첫 기부(공식)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 드디어 첫 수익금 기부다.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스타들이 혼자 먹기에 아까운 필살의 메뉴를 공개, 이중 메뉴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승리한 메뉴가 방송 다음 날 실제로 전국 편의점에 출시되는 신개념 편의점 신상 서바이벌이다. 국내산 농산물의 소비를 촉진하고, 수익금은 결식아동에 기부하며 ‘착한 미디어커머스’를 실현하고 있다.

현재 ‘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총 5개의 출시메뉴를 탄생시켰다. 1대 마장면, 2대 돈스파이(미트파이), 3대 떡빠빠오(떡 쭈빠빠오), 4대 태안탕면(파래탕면), 5대 꼬꼬밥(꼬꼬덮밥)까지. ‘신상출시 편스토랑’ 5개 출시메뉴는 뜨거운 화제 속에 소비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 결과 우리 쌀 60톤, 우리 밀 83톤, 우리 돼지 13톤, 국내산 파래 0.6톤, 우리 닭 8톤의 소비를 촉진했다.

28일 방송되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5개의 출시메뉴를 통해 조성된 첫 수익금을 처음으로 기부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날 꼬꼬밥의 아버지 이경규, 태안탕면의 어머니 이영자가 대표로 나서 첫 번째 기부금 전달에 나섰다. 한편 이날 ‘신상출시 편스토랑’이 전한 첫 기부금은 4천 4백만 원이 넘는 금액이었다고.

이경규와 이영자를 비롯해 메뉴평가단 이승철 등 ‘신상출시 편스토랑’ 출연자들은 “꼭 말씀드리고 싶은 것은 이것은 시작에 불과하다는 것이다. 첫 기부가 시작됐고, 앞으로 편스토랑의 기부는 꾸준히 계속될 것.”이라며 첫 번째 기부금에서 멈추지 않고, 앞으로도 계속될 국내산 농산물 소비 촉진과 기부를 약속하며 훈훈함을 자아냈다고 한다.

첫 기부금은 ‘사랑의 열매’에 전달, 결식아동 돕기에 사용되며, 이 중 일부는 현재 가장 많은 국민들이 고통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라고. 웃음과 재미는 물론 소비가 기부로 연결되는 ‘착한 미디어커머스’까지 실현하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28일 오후 9시 45분 방송된다.

3월 1일부터는 매주 일요일 오후 11시 5분 ‘신상출시 편스토랑 스페셜’을 만나볼 수 있다.

skyb184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