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07964 1092020022758407964 04 0401001 6.1.2-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69456000 1582769737000 인도 日 크루즈 탑승 자국민 119명 뉴델리 2002271701

인도, 일본 크루즈 탑승 자국민 119명·외국인까지 뉴델리로 데려와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도 정부가 전세기를 투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속출한 일본 크루즈선에서 자국민 119명을 본국으로 데려왔습니다.

ANI통신 등 인도 매체는 일본 요코하마(橫浜)항에 정박 중인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에 탑승한 자국민 119명과 외국인 5명이 특별 전세기 에어인디아편으로 27일 오전 수도 뉴델리에 도착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외국인의 국적은 스리랑카, 네팔, 남아프리카공화국, 페루입니다.

S. 자이샨카르 인도 외무부 장관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이런 사실을 알리며 "(귀환 작업에) 협조해준 일본 당국에 감사한다"고 밝혔습니다.

귀환한 이들은 코로나19 검사에서 모두 음성판정을 받은 상태입니다. 다만, 인도 정부는 이들을 격리 시설로 옮겨 14일 더 경과를 관찰할 예정입니다.

이 크루즈선에는 승무원 132명과 승객 6명 등 138명의 인도인이 탑승했습니다. 이 가운데 코로나19 확진자 16명은 일본 병원에서 격리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다른 3명은 이번 전세기에 탑승하지 않고 일본에 남기로 했습니다.

일본 매체에 따르면 약 3천700명의 크루즈선 승객과 승무원 중 지금까지 705명이 감염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인도 내에서는 현재 3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3명 모두 지난달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우한(武漢)에서 남부 케랄라주로 돌아온 유학생입니다.

인도는 지난 1일과 2일에도 전세기를 동원해 650여명의 우한 지역 거주 자국민을 데려왔습니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희 기자 (leej@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