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01710 0142020022758401710 03 0302004 6.1.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62175000 1582762840000 대웅제약 코로나19 대응 재택근무 확대 시행 2002271431 related

보험업계, 보험료 납부 유예 등 코로나19 피해 지원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김용덕 손해보험협회 회장

파이낸셜뉴스

신용길 생명보헙협회 회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보험업계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비자들을 위해 보험료·대출 원리금 납부 유예 등 금융 지원에 나선다. 또한 비대면 민원 서비스를 확대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도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27일 생·손보협회 등에 따르면 생·손보업계는 각 협회 주도로 코로나19로 인해 직·간접 피해를 입은 보험 소비자를 위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시행키로 했다.

우선 보험료 납입, 대출원리금 상환, 채권추심 등을 일정기간 유예하고, 대출만기 도래시 연장키로 했다. 또한 생활안정 자금 목적 등의 보험계약대출 신청시 신속히 지급하고 피해 보험가입자 등에게 보험금 지급도 신속하게 처리한다는 방침이다. 관광·여행 등이 코로나19로 취소될 경우 보증보험 납입보험료 전액을 환급하는 등 소상공인 보증 지원도 나선다.

보험광고 심의를 강화하는 등 협회 차원에서의 업무 대응도 적극 나선다. 최근 일부 코로나19 감염 불안심리를 이용해 불필요한 보험가입을 권유하는 등 '보험 공포 마케팅' 사례가 발생하고 있는 만큼 보험업계 차원의 자정노력을 강화한다는 취지다. 자극적인 문구 등을 이용한 과장 광고, 국민정서에 맞지 않는 보험상품 광고에 대한 미승인 조치 등 보험광고 심의를 강화할 예정이다.

정부의 코로나19 국내 확산 차단 노력에도 적극 동참한다. 코로나 확진으로 인한 건물 폐쇄 등이 이뤄질 경우 상담인력을 재택근무로 전환해 온라인, 유선상담 등 비대면 상담이 가능토록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생보협회는 매월 전국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생명보험 관련 자격시험(설계사, 변액보험)을 잠정 중단하고, 손보협회도 손해보험 설계사 자격시험을 3월 첫째 주까지 총 4회 취소하고 3월 예정된 민관합동 보험사기 조사교육 등 관련 집체교육을 연기하기로 했다.

아울러 생·손보협회는 격리 대상자 및 의료진 후원을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각각 1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또한 코로나19 확산 차단 및 극복을 위해 사회 취약계층(고령자·아동 등)에 대해 마스크 및 위생용품을 전달하는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hsk@fnnews.com 홍석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