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9407 1072020022758399407 05 0506003 6.1.1-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53860000 1582772371000 맨시티 레알 마드리드에 짜릿한 역전승 2002271231

[현장 REVIEW] ‘더 브라위너 1골 1도움’ 맨시티, 레알 원정서 2-1 역전승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마드리드(스페인), 민성훈 통신원] 맨체스터 시티가 레알 마드리드 원정에서 미소를 지었다.

맨체스터 시티는 27일 오전 5시(한국 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레알 마드리드에 2-1 역전승을 거뒀다.

홈팀 레알은 4-3-3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비니시우스, 벤제마, 이스코, 중원에 발베르데, 카세미루, 모드리치가 자리했다. 포백은 멘디, 바란, 라모스, 카르바할이 구성했고, 골문은 쿠르투아가 지켰다.

원정팀 맨시티도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전방에 베르나르도 실바, 제주스, 마레즈가 배치됐고, 중원에는 더 브라위너, 로드리, 귄도간이 호흡을 맞췄다. 포백은 멘디, 라포르테, 오타멘디, 워커, 골문은 에데르송이 지켰다.

경기는 레알이 점유, 맨시티의 역습으로 진행됐다. 맨시티는 레알의 강한 압박에 좀처럼 앞으로 나오지 못했다. 전반 15분 바란은 정면에서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으나 크게 벗어났다. 전반 19분 멘디는 빠른 돌파로 역습을 주도했지만 마지막 패스가 상대에게 걸렸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반 20분 제주스는 더 브라위너의 패스를 받아 수비 사이로 침투해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을 만들었다. 하지만 슈팅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해 막혔다. 전반 27분 더 브라위너의 기습적인 슈팅은 크게 벗어났다. 전반 28분 멘디는 위험한 파울로 경고를 받았다.

전반 29분 벤제마의 결정적인 헤딩 슈팅은 에데르송이 막았다. 맨시티는 전반 31분 부상 당한 라포르테를 빼고 페르난지뉴를 투입했다. 전반 41분 발베르데는 벤제마와 충돌해 잠시 치료를 받았다. 남은 시간 두 팀은 균형을 유지했고, 전반을 마쳤다.

후반 4분 더 브라위너의 빠른 돌파로 역습이 시작됐고, 마레즈의 왼발 슈팅은 광고판을 때렸다. 후반 8분 모드리치는 마레즈의 돌파를 태클로 막아 경고를 받았다. 후반 10분 마레즈는 페널티박스 안에서 강력한 슈팅으로 골문을 두드렸다.

후반 11분 마레즈는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를 만들었지만 슈팅은 쿠르투아 선방에 막혔다. 후반 15분 레알의 골이 터졌다. 오타멘디의 패스가 짧았고, 비니시우스의 패스를 받은 이스코가 침착하게 마무리 지었다.

다급한 맨시티는 후반 27분 실바를 빼고 스털링을 투입했다. 레알도 비니시우스를 빼고 베일을 투입했다. 후반 32분 결국 맨시티의 동점골이 터졌다. 더 브라위너의 패스를 제주스가 머리로 해결하며 경기는 다시 원점으로 돌아왔다.

후반 36분 스털링이 돌파 과정에서 카르바할에게 파울을 당하며 페널티킥을 얻었다. 이를 더 브라위너가 해결하며 경기를 뒤집었다. 다급한 레알은 바스케스와 요비치를 투입하며 공격을 강화했다. 후반 40분에는 라모스가 퇴장을 당했다. 그렇게 경기는 맨시티의 승리로 끝났다.

스포티비뉴스=마드리드(스페인), 민성훈 통신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