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8850 0972020022758398850 05 0506003 6.1.3-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58698946 false true true false 1582750126000 1582750565000 맨시티 레알 원정 2002271131

'헛심 공방' 레알, 맨시티와 0-0으로 전반종료[챔피언스리그 16강]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케빈 더 브라위너 / 사진=Gettyimage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레알 마드리드와 맨체스터 시티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전 1차전 경기 전반전을 득점 없이 마쳤다.

레알은 27일(한국시각) 스페인 마드리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맨시티와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치르고 있는 가운데, 전반을 0-0으로 마무리 지었다.

레알은 카르바할, 세르히오 라모스, 라파엘 바란, 페를랑 멘디, 카를루스 카세미루, 루카 모드리치, 페데리코 발베르데, 이스코, 비니시우스 주니오르, 카림 벤제마, 티보 쿠르투아(GK)를 선발로 내세웠다.

이에 맞서는 맨시티는 카일 워커, 아이메릭 라포르트, 니콜라스 오타멘디, 벤자민 멘디, 로드리, 일카이 귄도안, 리야드 마레즈, 케빈 더브라위너, 베르나르두 실바, 가브리엘 제주스, 에데르송(GK)을 선발로 경기에 투입했다.

경기 초반은 양 팀의 탐색전으로 펼쳐졌다.

레알이 먼저 좋은 찬스를 잡았다. 전반 15분 이스코가 측면 돌파 후 문전으로 볼을 올려줬다. 이때 볼을 잡아 처리하는 선수는 없었지만, 이 상황에서 흐른 볼을 아크 정면에서 라파엘 바란이 낚아챈 후 회심의 슈팅을 날렸다. 하지만 공은 허공을 갈랐다.

맨시티도 가만히 있지 않았다. 전반 20분 케빈 더 브라위너가 레알의 수비를 완벽하게 허무는 스루패스로 가브리엘 제주스에게 슈팅 찬스를 선물했다. 그러나 레알의 티보 쿠르투아 골키퍼의 슈퍼세이브에 막혔다. 전반 26분에는 마레즈가 문전 바로 앞에서 내준 짧은 패스를 이어받은 더 브라위너가 재빠르게 슈팅을 날렸지만, 골과는 인연이 없었다.

전반 29분 레알은 결정적인 골 찬스를 맞았다. 카림 벤제마가 측면에서 올라온 볼에 머리를 갖다 댔지만, 에데르송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이후 골키퍼 앞에서 바로 카를루스 카제미루가 다시 슈팅을 노렸지만, 정확성이 떨어졌다.

양 팀은 선제골을 위해 고군분투했지만, 득점 없이 전반을 마쳤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