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6223 0492020022658396223 08 0804001 6.1.3-RELEASE 49 더게임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17583000 1582718961000 코로나19로 재택근무 확산 2002271131

게임업체들 코로나19 우려 재택근무 확대

글자크기
더게임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우려가 점차 심화되면서 엔씨소프트, 넥슨, 넷마블 등 주요 게임업체들이 자택근무 체제로 전환하는 등 게임업계에서의 안전 조치가 강화되고 있다.

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게임업체들이 최근 코로나19 피해를 우려해 전사 휴무 및 재택근무 체제를 확대하고 있다.

엔씨소프트는 직원들의 안전과 바이러스 확산 대비를 위해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전사 유급 특별휴무를 부여키로 했다. 특히 임신 직원은 전사 휴무와 별개로 20일 동안의 유급 특별 휴가를 추가 적용한다.

넷마블도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넷마블컴퍼니 임직원 전체를 대상으로 한시적 재택근무에 들어간다. 이미 임신 직원 전원과 지난 주말 대구 및 경북 지역을 방문하거나 의심증상이 있는 직원들에 대해서는 재택근무를 시행 중이었으며, 업무 공간 방역, 회식 및 출장 금지 등의 조치를 취해왔다. 이번 전사 재택근무 이후의 대응은 TFT를 통해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넥슨은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재택근무 체제로 전환한다. 이는 네오플·넥슨지티 등의 자회사를 포함한 조치다. 이번 재택근무를 시행해 본 뒤 연장 여부를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펄어비스는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업무 특성 상 재택근무가 가능한 부서를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확대 시행키로 했다.

펄어비스는 근무 공간인 안양시에서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이에 대한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24일부터 임산부와 취약 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해왔다. 27일부터 이를 확대 시행하는 한편, 주말 상황을 지켜본 뒤 재택근무 기간 연장 등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웹젠은 28일까지 모든 임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한다. 임신 직원과 대구·경북 지역 방문자 및 해외 여행을 다녀온 이들에 대해서는 재택근무 기간을 연장할 예정이다.

게임빌과 컴투스도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의 전사 재택근무 시행을 결정했다. 이미 임산부 등 선제적 조치가 필요한 직원을 대상으로 재택근무 조치를 취해온 가운데 이를 전사로 확대한 것이다.

이들 업체에 앞서 위메이드, 카카오게임즈, 네오위즈 등의 게임업체들이 재택근무 체제에 들어간 상황이다. 이 외에도 중소 개발업체들도 출퇴근 및 점심 시간을 조정하는 등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에 나서고 있으며 재택근무 체제로의 전환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4시 기준 확진환자가 1261명이라고 밝혔다. 이는 이날 오전 9시 대비 115명의 추가 확인된 것이다.

[더게임스 이주환 기자 ejohn@thegames.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