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4137 1082020022658394137 06 0601001 6.1.1-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08087000 1582709456000 코로나19 극복 위해 정우성 김혜수 국민 불안감 기부 행렬 2002270815 related

"부정적으로만 보지 말자" 김동완, 코로나19 사태에 정부 대처 응원 [엑's 이슈]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그룹 신화의 멤버이자 배우 김동완이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장문의 글을 남겼다.

김동완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루에도 몇 번씩 재난문자의 사이렌이 울리고 있다. 국민 모두가 불안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놓여있다"며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님을 중심으로 대한민국의 공무원들과 수많은 의료진들은 지금의 심각한 상황을 정면으로 바라보며 맞서 싸우고 있다. 특히 대구, 경북지역에 자원하여 최전선에서 환자들을 돌보는 의료진들의 희생과 용기엔 절로 고개가 숙여질 따름이다"고 운을 뗐다.

그는 "대한민국의 안전장치와 의료시스템은 쉼 없이 돌아가고 있다. 손도 써보지 못하고 많은 희생자를 내는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모든 사람들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상황을 부정적으로만 바라보지 말고 나 개인과 우리 가족, 우리 지역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찾아보고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일이 매우 중요한 시기인 것 같다"고 자신의 생각을 전했다.

이어 "그리고 국가와 정부는 국민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국민을 보호하고 지원하여 국민 모두가 이 상황에서 지치지 않고 견딜 수 있게 해야 할 것"이라며 "우리 모두는 지역과 나이, 종교나 국적을 불문하고 소중한 생명이란 사실을 잊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적었다.

끝으로 김동완은 "일본의 인구수는 한국의 2.4배에 다다른다. 24일기준 한국의 의심환자6577명이 검진을 받는 동안 일본에서는 39명의 환자만이 의사를 만날 수 있었다"며 한국 정부의 빠른 진단 시스템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확산된 가운데 조장혁, 진서연, 한상진 등 일부 스타들은 정부의 대책에 불만을 드러냈다. 이들의 의견은 소신 발언 혹은 무조건적인 정부 비판이라라며 논란이 되는 중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하 김동완 인스타그램 글 전문.


하루에도 몇 번씩 재난문자의 사이렌이 울리고 있습니다. 국민 모두가 불안할 수밖에 없는 상황에 놓여있습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님을 중심으로 대한민국의 공무원들과 수많은 의료진들은 지금의 심각한 상황을 정면으로 바라보며 맞서 싸우고 있습니다. 특히 대구,경북지역에 자원하여 최전선에서 환자들을 돌보는 의료진들의 희생과 용기엔 절로 고개가 숙여질 따름입니다.

대한민국의 안전장치와 의료시스템은 쉼 없이 돌아가고 있습니다. 손도 써보지 못하고 많은 희생자를 내는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모든 사람들이 각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상황을 부정적으로만 바라보지 말고 나 개인과 우리 가족, 우리 지역이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찾아보고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일이 매우 중요한 시기인 것 같습니다. 외출할 때 마스크를 꼭 착용하고, 기침을 할 때 옷으로 가리며 자주 손을 씻고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곳은 당분간 피하는 등 우리가 할 수 있는 것부터 실천해 나가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리고 국가와 정부는 국민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국민을 보호하고 지원하여 국민 모두가 이 상황에서 지치지 않고 견딜 수 있게 해야할 것입니다.

우리 모두는 지역과 나이, 종교나 국적을 불문하고 소중한 생명이란 사실을 잊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일본의 인구수는 한국의 2.4배에 다다릅니다. 24일기준 한국의 의심환자6577명이 검진을 받는 동안 일본에서는 39명의 환자만이 의사를 만날 수 있었습니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