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1403 0372020022658391403 06 0602001 6.1.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04293000 1582704298000 신정환 불안 토로 집에 옮아 온건 2002270631 related

신정환, 코로나19 걱정 "마스크 귀한 물건 돼버려..외출 후 옮아온 건 아닌지 불안"

글자크기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신정환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에 대해 불안한 마음을 전했다.

26일 방송인 신정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혼자 나갔다 집에 들어오면 내가 혹시 옮아온 건 아닌지 괜히 불안하고, 뉴스 봐도 불안하고, 아이들 가는 곳도 문을 닫고, 원래 미세먼지 때문에 전부터 마스크를 썼는데, 이젠 귀한 물건이 되어버렸고, 자꾸 안전안내문자는 자주뜨고, 대구사는 친척과 지인들도 걱정되고.. 걱정이태산이네~불과 10일전만해도 무사히 지나갈까했는데, 이젠 끝을 알수가없네 .. 다들 건강하시길.. 안부전해봅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신정환으로 추정되는 인물과 아이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코로나19가 확산되는 상황 속 이 같은 안부에 팬들 또한 공감과 걱정을 함께 나누고 있다.

한편, 신정환은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으로 1년 만에 방송에 복귀해 이슈의 중심에 선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