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86179 0032020022658386179 03 0301001 6.1.1-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true false 1582696869000 1582721811000 마스크 공적 판매처 물량 확보 판매 2002262058 related

정부 "내일 오후 약국·우체국서 마스크 판매…1인5매 구입제한"(종합)

글자크기

마스크 수급안정 추가조치 TF 회의…"공적 확보물량 대구·경북 등에 집중 공급"

(세종=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일회용 마스크 품귀 현상이 벌어지자 정부가 이르면 27일 오후부터 약국과 우체국, 농협 등 공적 판매처를 통해 매일 마스크 350만장을 공급하기로 했다.

1인당 구매 가능 수량을 5매로 제한하고 대구·경북 등 취약지역과 의료기관 등에 별도 수량을 배분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발언하는 김용범 차관
(서울=연합뉴스) 김용범 기획재정부 차관이 26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마스크 수급 안정 추가조치 T/F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마스크 수급 안정 추가조치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이러한 내용을 확정했다.

정부는 전날 마스크 일일 생산량의 50% 이상을 공적 판매처에 출고하도록 하는 내용의 긴급수급조정조치 개정을 통해 하루 500만장을 공적 판매처에 출고하도록 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공적 판매처 출고분 가운데 240만장은 전국 2만4천여곳 약국에 100장씩 공급하며, 110만장은 읍면지역 우체국 1천400곳과 서울·경기 외 지역 농협 1천900곳에 우선 공급하는 방안을 확정했다.

연합뉴스

발언하는 김용범 차관
(서울=연합뉴스) 김용범 기획재정부 차관이 26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마스크 수급 안정 추가조치 T/F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이외에도 의료기관과 대구 의사회에는 하루 50만장씩 공급하고 대구·경북 지역에는 하루 100만장씩 총 500만장을 추가 공급한다.

잔여분은 추후 공영홈쇼핑 등 온라인을 통해 판매된다.

정부는 공적 판매처의 마스크 가격을 생산원가와 배송비를 합쳐 합리적인 수준으로 권고하고, 1인당 구입 가능 수량을 5매로 제한한다.

마스크 판매는 이르면 27일 오후부터, 늦어도 28일부터는 본격적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정부는 주기적으로 마스크 수급 안정 추가조치 TF를 열어 마스크 판매가격과 판매 수량은 물론 수출제한조치 이행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