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82645 0032020022658382645 05 0506003 6.1.2-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91834000 1582691851000 리마리오 김승용 홍콩 무대 데뷔전 멀티골 2002262101

'리마리오 세리머니' 김승용, 홍콩 무대 데뷔전서 멀티골

글자크기
연합뉴스

홍콩 프로축구 데뷔전을 치른 김승용
[DJ매니지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지난 시즌까지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뛰었던 베테랑 공격수 김승용(35·타이포FC)이 홍콩 프로축구 데뷔전에서 멀티 골을 터트렸다.

김승용의 에이전트인 DJ매니지먼트는 26일 "김승용이 25일 치러진 홍콩 사플링컵 7차전 경기에서 정규리그 선두인 R&F를 상대로 오른쪽 날개로 선발 출전해 2골을 넣어 팀의 2-1 승리를 이끌었다"고 밝혔다.

지난달 타이포FC로 이적한 김승용은 비자 관계로 등록이 늦어져 이번에 데뷔전을 치렀다.

김승용은 전반 34분 페널티킥으로 선제골을 넣었고, 1-1로 팽팽하던 후반 31분 골키퍼와 1대1 상황에서 결승 골을 터트렸다.

2004년 FC서울을 통해 프로에 데뷔한 김승용은 광주 상무, 전북 현대, 울산 현대, 강원FC 등 K리그 구단을 비롯해 감바 오사카(일본), 센트럴 코스트 마리너스(호주), 부리람 유나이티드(태국) 등에서 프로 통산 300경기 이상을 뛰었다.

김승용은 2005년 당시 큰 인기를 끌었던 '리마리오 더듬이춤'으로 골 세리머니를 펼쳐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김승용은 DJ매니지먼트를 통해 "오랜만에 경기를 뛰어서 조금 힘들었다. 팀이 승리하는 데 공헌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