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80650 0512020022658380650 01 0103001 6.1.3-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86512000 1582686521000 정총리 대구 이틀째 코로나19 지휘 타이밍 절대 2002261631 related

손혜원 "대구도 신천지도 대한민국, 신천지 몇표인지 따질 때 아냐"

글자크기
뉴스1

무소속 손혜원 의원은 26일 지금은 이 것 저 것 따질 때가 아니라 한몸으로 코로나19 퇴치에 나서야 한다는 의미에서 '대구도 신천지도 대한민국이다'는 주장을 펼쳤다. 페이스북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무소속 손혜원 의원은 26일 "정치인은 표 따라 움직이기에 대구지역 신천지 표가 얼마나되는지 자세히 알아봐야한다"면서도 "지금은 정치적으로 계산하고 움직일 때가 아니다"고 함께 힘을 모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퇴치에 나서자고 주문했다.

손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역 국회의원 당선가능표는 약 5만표 내외로 한 지역에 특정종교의 표가 모여있다면 국회의원 후보들은 특정종교 교주 및 신도들에게 최선을 다할 수 밖에 없을 것"이라며 미래통합당이 신천지 비판에 주저하고 있다는 여권 일부 지지층의 주장에 대해 자기 나름의 풀이를 했다.

손 의원은 지금은 그러한 주장이 사실인지 아닌지를 따지지 말고 "정치인들 모두 대구시민을 함께 위로하고 전 국민이 힘을 합해 대한민국을 지켜야할 비상시기다"고 지적했다. 이어 "코로나19 극복에 여야 가릴 것 없이 모두 나서라"고 촉구한 뒤 언론을 향해서도 편가르기 하지 말 것으로 요구했다.

그런 의미에서 손 의원은 "신천지도 대구도 우리 대한민국입니다. 편가르기 언론은 무시합시다. 위로합시다. 이겨냅시다"라는 글귀를 큼지막하게 내 걸었다.
buckbak@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