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76040 1132020022658376040 05 0501001 6.1.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81094000 1582681234000 마요르카 입단 기성용 라리가에 잔류 2002261801

‘마요르카 입단’ 기성용 “라리가에 잔류하는 게 목표”

글자크기
쿠키뉴스

[쿠키뉴스] 문대찬 기자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라리가) 마요르카에 새 둥지를 튼 기성용이 목표를 전했다.

마요르카는 25일(현지시간) 기성용이 그라운드에서 담금질을 하는 모습 등이 담긴 사진을 공식 SNS에 공개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뉴캐슬과 결별한 기성용은 K리그 복귀를 추진했으나 불발됐다. 스페인과 카타르, 미국프로축구(MLS) 다수 팀과 협상한 기성용은 결국 마요르카와 6월 말까지 계약하며 입단을 확정했다.

마요르카는 이번 시즌 라리가에서 승점 22로 20개 팀 중 강등권인 18위에 머무르고 있다.

기성용은 구단 홈페이지에 실린 인터뷰에서 '마요르카에서 뛰게 된 것, 특히 스페인에서 뛰게 돼 큰 영광이다. 어렸을 때부터 꿈꿔온 무대'라며 '최고의 선수들과 경기하는 게 기다려진다. 꿈을 이룬 기분'이라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팀이 라리가에 잔류하는 게 최우선이라고 생각한다. 다소 어려운 상황이지만, 해내리라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기성용은 뉴캐슬에서 프리미어리그 3경기 등 올 시즌 총 4경기 밖에 뛰지 못해 실전 감각이 떨어진 상태다. 마지막 실전 경기가 1월초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경기였다.

기성용은 '팀의 경기를 좀 봤는데, 선수들이 라리가에 남을 만한 기량을 충분히 갖춘 것 같더라'면서 '훈련을 통해 몸 상태를 끌어 올려 팀이 살아남는 데 도움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마요르카에는 레알 마드리드에서 임대된 일본의 유망주 구보 다케후사(19)도 뛰고 있다.

기성용은 '구보는 재능 있는 선수다. 일본 팬들도 경기를 지켜본다'면서 '같이 팀에 기여해서 한국과 일본의 많은 팬이 우리를 응원할 수 있도록 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mdc0504@kukinews.com

쿠키뉴스 문대찬 mdc0504@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