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72170 0372020022658372170 02 0201001 6.1.3-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75391000 1582675396000 고양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50대 직장인 2002261231 related

[속보] 서울 상계백병원, 40대 환자 코로나 19 최종 양성 판정

글자크기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서울 상계백병원을 방문한 45세 남성 환자가 2월 25일(화) 오후 7시 코로나 19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 환자는 월계동에 거주하고 있으며, 해외여행력이나 확진자 접촉력은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정확한 감염경로에 관해서는 역학조사가 이루어지는 중이며, 현재 자가격리 중으로 신속히 국가 지정병원에 이송 조치할 예정이다.

환자는 발열과 기침 증상을 호소해 지난 2월 14일부터 개인병원에서 처방받은 타미플루를 복용했고 사흘이 지나도 열이 내려가지 않자 17일 상계백병원 응급실에 방문했다.

이후에도 증상이 호전되지 않아 20일 다시 선별진료소를 방문했고, PCR 검사를 시행한 결과 미결정(양성 경계선에 있으며 확실치는 않지만 가능성이 없지 않음) 판정을 받았다. 같은 날 검체를 보건환경연구원에 보내 확인한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고 같이 거주하는 가족 3명 모두 음성으로 확인되었다.

이후 24일에도 발열 증상이 지속되어 본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하여 다시 PCR 검사를 받았고 상계백병원 검사 결과 양성이 나왔다. 검사 결과 양성이 나오자 보건소에서 환자의 검체를 다시 채취하여 보건환경연구원에 보냈고, 25일 오전 9시 미결정 판정을 받았다. 이에 보건소에서 25일 오전 10시 다시 검체를 채취하여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결과, 오후 7시 최종 양성 판정이 나왔다.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상계백병원에서는 환자의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병원 직원 16명에 대해 전체 검사를 진행하였으며,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현재 자가격리 중이다. 다행히 병원 CCTV 확인 결과 환자는 다른 환자와 밀접 접촉한 이력이 없으며, 병원 내 동선도 최소한으로 확인되었다.

양성 판정이 나옴에 따라 보건당국 지시에 맞게 환자의 동선이 확인되었던 응급실, CT실과 선제적인 예방조치로 외래 전체를 방역 조치하고 있으며, 안전한 환경에서 환자를 진료할 수 있을 때까지 응급실 과 일부 검사실을 폐쇄 조치할 예정이다.

/kty@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