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70559 0562020022658370559 01 0101001 6.1.3-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70350000 1582670440000 코로나19 관련 2002261231 related

곽상도 "코로나19 확진 판정 사실무근…신천지 교회와 특수관계처럼 비춰지는 점 억울"

글자크기

코로나19로 홍역 치렀던 곽 의원, 자신과 관련한 가짜뉴스 유포되고 있다며 발끈

세계일보

지난 19일 국회에서 곽상도 의원실이 주최한 ‘문재인 정부 사학 혁신방안, 무엇이 문제인가’ 토론회에 참석한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전희경 의원(왼쪽부터) 모습. 토론회에 참석했던 하윤수 교총회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심 원내대표 등 통합당 의원들도 검사를 받았으며 국회의사당이 폐쇄됐다.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는 등 한바탕 홍역을 치렀던 곽상도 미래통합당 의원은 25일 자신과 관련해 가짜뉴스가 나돌고 있다며 발끈했다.

곽 의원은 지난 19일 자신이 국회에서 개최한 토론회에 참석했던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전날 검사와 함께 외부활동을 자제했다. 또 토론회 참석 멤버 심재철 원내대표, 전희경 의원 등도 검사를 받는 바람에 국회 의사당과 의원회관이 24일 오후 6시부터 26일 오전 9시까지 폐쇄되는 전례없는 조치가 취해졌다.

곽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오전 9시 49분 병원으로부터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통보를 받았다"고 알린 뒤 "온갖 허위사실과 명예훼손 내용이 퍼지고 있어 이를 바로 잡고자 한다"며 조목 조목 반박했다.

곽 의원은 "경기 용인정 더불어민주당으로 출마하는 이탄희 전 판사의 부인 오지원 변호사가 자신의 SNS에 곽상도의원이 과거 ㈜신천지농장 소유 부동산에 근저당을 설정했다는 기사와 함께 ‘신천지곽상도’라는 검색키워드를 올렸다"며 분개했다.

그는 "㈜신천지농장과 신천지교회는 다른 법인이다"며 "못 받은 수임료 대신 근저당 설정했다가 공직에 나가게 되면서 근저당을 해지하고 못 받은 수임료도 포기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 변호사는 신천지 교회에서 코로나가 발병하자 자신의 SNS에 ‘신천지곽상도’를 만들어 올려 마치 ㈜신천지농장과 신천지교회가 같은 법인이고, 제가 신천지 교회와 관련이 있는 것처럼 몰아갔다"며 "오 변호사의 무책임한 선동은 (법관 일부를 적폐로 몰아 재판에 세운) 남편 이탄희 전 판사를 닮았는지 모르겠다"고 비꼬았다.

곽 의원은 "어제 김현 전 민주당 의원이 한 유튜브 방송에서 '곽상도 의원은 정해졌… 지금 확진이라고 밝혀진 거 잖아요"라고 한 부분과 "김성수 평론가가 본인 SNS에 '곽상도 미통당 대구 국회의원 확진 판정 났답니다'(라는 올린 것)"이 대표적 가짜뉴스라고 어이없어 했다.

또 곽 의원은 "제가 신천지 교인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신천지와 특수관계라고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있다"며 "사진은 2019년 5월 14일 토요일 지역 자원봉사단체 행사 때 찍은 것으로 이 날 행사에는 지역 기관장 및 의원들이 대거 참석했고, 봉사단체도 신천지 교회 등 20여 곳이나 참여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날 각 단체 텐트를 돌며 기념사진을 여러 장 찍은 기억이 있는데 정치공작 세력이 신천지 자원봉사단체 사진만 전파하면서 마치 제가 신천지 교회와 특수관계의 증거인 것처럼 허위사실을 퍼뜨리고 있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