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70231 0432020022658370231 02 0201001 6.1.4-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68115000 1582668125000 신천지 이만희 친형 대남 병원 입원 사망 2002261031 related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친형 대남병원서 사망 전 폐렴 앓아"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천지예수교 이만희 총회장의 친형이 경북 청도대남병원에서 지난달 말 숨지기 전 폐렴을 앓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25일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에 따르면 이만희 총회장의 친형 이모 씨는 지난달 27일 저녁 호흡 곤란 증세를 보여 119구급차를 타고 청도대남병원 응급실로 이송됐습니다.

청도대남병원은 큰 병원으로 옮길 것을 권했으나 보호자 등이 "병원에서 할 수 있는 대로 해달라"고 요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씨는 일반 병실로 갔다가 31일 새벽에 숨을 거뒀습니다.

신천지 측은 "사망 당시 폐렴이 어느 정도 진행된 상태라고 병원에 확인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와 관련, 신천지 관계자는 "따로 부검하지 않아 바이러스 감염으로 인한 폐렴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이씨의 폐 컴퓨터단층촬영(CT) 영상을 확인한 방지환 중앙감염병병원운영센터장은 개인적 의견임을 전제로 코로나19와는 관련성이 낮다고 판단했습니다.

방 센터장은 "CT상 전형적으로 오랫동안 누워있는 노인에게서 보이는 흡인성 폐렴 또는 세균에 의한 기관지 폐렴으로 보였다"며 "다른 영상의학과 전문의도 같은 의견으로 코로나19와 관련성은 매우 낮다고 봤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숨진 이씨 장례식장에 문상한 신천지 교인은 47명이며, 이 중 대구 사람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현재까지 그가 다닌 주간 보호센터나 119구급대 관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된 사례는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

지금까지 국내 코로나19 사망자 가운데 7명은 청도대남병원 사례로 분류되고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기성 기자(keatslee@sbs.co.kr)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