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70097 1132020022658370097 01 0101001 6.1.2-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67530000 1582671314000 유시민 신천 지도 피해자 사과 협조 2002261201 related

유시민 "신천지 이만희, 사람 열받게 하려고.."

글자크기
쿠키뉴스

[쿠키뉴스] 장재민 기자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신천지를 비판했다.

유 이사장은 지난 25일유튜브 '유시민의 알릴레오 라이브'에서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의 원인으로 꼽히는 신천지교인들을 두고 "자신들의 행위를 통해 함께 살아가는 많은 시민을 이미 위험에 빠뜨렸다"고 했다.

그는 "신천지도 피해자가 맞지만 스스로 피해자가 될 확률을 높이는 위험한 행동을 했고, 그 행위로 타인의 건강을 심각히 위협했고 국가적으로 어마어마하게 피해를 입혔다"며 "사과부터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만희 총회장 명의의 성명이나 대변인이라는 사람이 나와서 말한 것을 보면 사람 열 받게 하려고 나온 것 같다"며 "협조하겠다는 말을 할 것이 아니라 자신들이 얼마나 손해를 보든 최신 업데이트한 신도 정보를 질병관리본부에 엑셀 파일로 줘야 한다. 종교를 따지기 전 인간의 도리"라고 덧붙였다.

유 이사장은 "확진자를 살릴 사람은 예수님도 아니고 이만희 총회장도 아니다. 병원 의료진만이 살릴 수 있다"며 "그 사람들이 다른 사람에게 또 다른 피해를 주지 않게 하는 것도 방역 전문가와 의사, 공무원, 질병관리본부 사람들"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그는 또 서울,경기의 신천지 시설 폐쇄 조치 등을 거론하며 "대구,경북은 시설 폐쇄도 하지 않고 있고 신자 명단 확보를 위한 강제적 행정력 발동도 하지 않고 있다"며 "그냥 눈물 흘리기 직전의 표정을 하면서 신천지에 협조해달라고 애걸복걸하는 게 무슨 공직자냐"고 비난했다.

doncici@kukinews.com

쿠키뉴스 장재민 doncici@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