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9860 0242020022658369860 03 0308001 6.1.3-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65297000 1582665355000 급락하자 코스피 출발 2002261145 related

코로나19 공포 계속…WTI 연이틀 '3%대' 급락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욕=이데일리 이준기 특파원] 국제유가가 25일(현지시간) 연이틀 3%대 급락세를 연출했다. 중국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 공포가 지속하면서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4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 대비 배럴당 3.0%(1.53달러) 떨어진 49.90달러에 장을 마감, 50달러 선을 내줬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4월 물 브렌트유도 배럴당 2.68%(1.51달러) 뒷걸음질친 54.79달러에 거래 중이다.

한국·일본·이탈리아 등 전 세계로 퍼지는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팬더믹(세계적 대유행·pandemic) 공포가 시장을 덮쳤다.

미 보건당국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산하 국립면역호흡기질환센터의 낸시 메소니에 국장은 이날 진행한 언론 브리핑에서 코로나19가 팬더믹에 근접했다고 평가했다.

국제금값은 떨어졌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의 4월 물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1.6%(26.60달러) 내린 1650.00달러를 기록했다. 최근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안전자산 선호현상 탓에 오름세를 지속한 데 대한 반작용으로 풀이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