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6170 0122020022558366170 08 0805001 6.1.1-RELEASE 12 전자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26240000 1582626296000 국내 코로나19 확진 몽골인 사망 11번째 2002261201

국내 '코로나19' 확진 몽골인 사망...국내 11번째

글자크기
전자신문

(광주=연합뉴스) 25일 오후 광주 북부소방서에서 수시로 코로나 19 의심환자를 이송하는 구급차를 전문업체 가 소독하고 있다. 2020.2.25 [광주 북부소방서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pch80@yna.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아 경기 고양 명지병원에서 격리 치료 중이던 35세 몽골인 남성이 25일 숨졌다. 코로나19 관련 국내 11번째 사망자이며 외국인 첫 사례다. 감염 경로는 확인되지 않았다.

질병관리본부와 명지병원 등에 따르면 해당 남성은 만성 간 질환과 말기 신부전증을 앓아 간 이식을 받고자 지난 12일 입국했다. 장기 손상이 심해 수술을 포기하고 18일까지 서울대병원 응급실에서 치료를 받은 뒤 남양주시 별내동에서 부인, 누나와 함께 지냈다.

자택 요양 중이던 지난 24일 오전 6시께 병세가 급격히 악화해 119 구급차에 실려 고양 명지병원으로 이송됐다.

이 남성과 밀접 접촉했던 부인과 누나, 지인 등 몽골인 6명도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검사했으나 음성 판정됐다.

보건당국은 서울대병원에도 이 남성의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통보했다. 서울대병원은 이날 응급실 일부 업무를 중단했다.

서울대병원 의료진은 이 남성에게 호흡기 증상이 있는지 확인하고 폐렴 검사까지 했으나 이상이 없자 진료한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이 남성의 감염 경로를 추적 중이다.

앞서 이날 신천지대구교회 확진자와 접촉했던 69세 여성인 9번째 사망자와, 청도 대남병원 사례로 분류된 58세 남성인 10번째 사망자가 발생했다.

코로나19 관련 국내 사망자는 몽골인 포함 총 11명으로 늘었으며 확진자는 977명이다.

kyoon@yna.co.kr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