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3487 0432020022558363487 04 0401001 6.1.2-RELEASE 43 SBS 0 true true true false 1582618742000 1584421757000 중국 일부 한국 입국자 격리 中 정부 2002260601

中, 한국발 입국자 전원 14일 격리조치…역전파 우려

글자크기
<앵커>

중국이 코로나19의 역유입을 막겠다며 한국에서 들어오는 사람에 대한 검역과 통제 강화에 들어갔습니다. 산둥성 웨이하이시에서는 한국에서 온 항공편 승객 전원을 지정 장소로 격리 조치했습니다.

베이징 정성엽 특파원입니다.

<기자>

산둥성 웨이하이시 당국은 오늘(25일) 오전 인천발 제주항공편으로 도착한 승객 전원을 지정 장소로 격리 조치했습니다.

승객은 모두 167명으로, 한국인 19명을 포함해 중국인 144명, 기타 국적 4명입니다.

한국에서 출발한 항공편 승객 전원이 중국에서 지정 장소 격리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시 당국은 승객들이 호텔 등에서 14일간 격리할 거라고 밝혔지만 우리 총영사관 측은 2~3일 경과를 보고 격리 기간을 줄여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옌볜 조선족자치주는 한국발 항공편 승객을 별도 통로를 이용하게 하고 2주간 자택 격리를 하도록 했습니다.

베이징 한인 밀집 지역인 왕징도 한국에서 돌아오면 2주간 자택 격리를 해야 합니다.

홍콩 정부도 오늘 아침 6시부터 한국에서 왔거나 14일 이내에 한국을 방문한 비홍콩인의 입경을 금지했고, 한국에서 오는 홍콩인은 검사를 받도록 했습니다.

관영매체 환구시보의 편집장인 후시진은 중국 상황이 여전히 심각한 만큼 한중간 항공편 왕래를 제한하고 한국에서 들어온 모든 사람을 2주간 격리시켜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중국의 어제 하루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08명, 사망자는 71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누적 확진자는 7만 7천여 명, 사망자는 2천600여 명입니다.

신규 확진자는 6일 연속 1천 명대 미만을 유지했고 후베이 이외 지역은 9명으로 떨어졌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성엽 기자(jsy@sbs.co.kr)

▶ [뉴스레터] 데이터로 보는 뉴스의 맥락! 마부뉴스 구독해주세요!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