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2422 1112020022558362422 06 0602001 6.1.1-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17094000 1582617101000 라디오스타 이천희 20년차 목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 2002260145 related

'라디오스타' 이천희, 20년차 목수 활동 중···이효리♥이상순 덕 본 이유는?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천희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덕을 본 일화를 공개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연극 ‘아트’의 배우 김수로, 박건형, 이천희, 조재윤이 출연하는 ‘재주는 배우가 부리고 웃음은 라스가 받는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20년 차 목수로도 활동 중인 이천희는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덕을 제대로 봤다고 고백했다. 의도치 않은 홍보 효과로 주문 폭주 사태가 벌어졌다고 설명해 감탄을 모았다.

이어 이천희는 김수로에게 제대로 낚였다고 폭로했다. 김수로의 연극 ‘아트’ 캐스팅 제안에 낚여버린 것이었다. 이를 듣던 박건형, 조재윤 역시 캐스팅과 관련된 일화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천희는 과거 예능 ‘패밀리가 떴다’에서 ‘천데렐라’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비누로 무를 닦는 모습으로 ‘김계모’ 김수로를 충격에 빠트리기도 했다. 그는 이와 관련해 “제가 왜 비누로 무를 닦았냐면”이라고 말문을 열어 관심을 집중시켰다.

뿐만 아니라 그를 똑 닮은 딸의 행동을 전하며 부전여전 에피소드로 웃음을 더했다. 이에 김수로는 “그게 유전자가 있구나”라며 여전히 이천희 놀리기에 여념 없는 ‘김계모’의 모습으로 웃음을 더했다.

이천희는 예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한편으로는 부작용도 겪었다고 털어놨다. 배우 이미지보다 예능 이미지가 너무 부각됐다는 것이다. 알고 보면 진지한 스타일이라는 그는 반전 필모그래피로 배우로서의 이미지를 각인시킬 예정이다.

/추승현기자 chush@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