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0226 1132020022558360226 02 0201001 6.1.1-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13653000 1582613731000 전광훈 구속 주말 집회 강행 야외 전염 2002251831 related

‘범투본’ 전광훈 목사 구속에도 주말 광화문 집회 강행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정진용 기자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범투본)가 전광훈 총괄대표 구속과 상관없이 주말 집회를 이어갈 방침이다.

25일 범투본 관계자는 "오는 29일과 내달 1일 집회를 계획대로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범투본 총괄대표이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인 전 목사는 광화문 집회 등에서 사전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24일 밤 경찰에 구속됐다.

전 목사가 구속되면서 집회 동력이 약해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으나 범투본 측은 '3.1절 국민대회' 준비에 총력을 다했다며 계획대로 집회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전 목사 역시 전날 종로경찰서 유치장으로 이동하며 취재진에게 '3,1절 집회 이후에는 생각해보지만, 3,1절 대회만큼은 해야될 것 같다'라고 말한 바 있다.

범투본이 주말 집회를 강행하면 서울시도 추가 대응에 나설 전망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전날 KBS 1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전 목사가 이끌고 있는 범투본 집회에 대해 "'(코로나19) 걸려도 애국이다, 걸렸던 병도 낫는다'라고 말한 전 목사라는 분이 온전한 정신을 가지고 있는지 의심스럽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오는 29일에도 대규모 집회를 예고한 범투본에 관해 "서울시 차원에서 감염병법에 따라 3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고 되어있기 때문에 당연히 고발 조치해 벌금을 매길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jjy4791@kukinews.com

쿠키뉴스 정진용 jjy4791@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