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42801 1112020022558342801 08 0803001 6.1.3-RELEASE 111 서울경제 46973415 false true false false 1582588076000 1582588088000 플립 화웨이 2세대 폴더블폰 공개 2002251401

삼성 도발한 화웨이...“갤폴드보다 메이트Xs 빠르고 오래가”

글자크기

화웨이 두 번째 폴더블폰 메이터Xs 발표

가격은 갤Z플립의 2배...330만원

발표 내내 갤폴드 성능과 비교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웨이가 새로운 폴더블폰 ‘메이트Xs’를 선보이며 삼성전자(005930) ‘갤럭시 폴드’보다 성능과 배터리 수명 등이 뛰어나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가 지난해 갤럭시 폴드에 이어 최근 갤럭시Z플립까지 연이어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자 견제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화웨이는 24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온라인 신제품 발표행사를 개최하고 메이트Xs를 공개했다. 당초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2020에서 발표할 계획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전시회가 취소되자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이 자리에서 리처드 위 화웨이 소비자비즈니스그룹 CEO는 “메이트Xs는 동급 제품 가운데 가장 빠른 5G 스마트폰”이라고 강조했다. 메이트Xs는 펼쳤을 때 8인치이며 바깥으로 접는 아웃폴딩 방식으로 전작 메이트X와 동일하다. 화웨이는 전작에 비해 내구성과 힌지(경첩)를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멀티 윈도’ 기능을 통해 텍스트와 이미지 등을 한 앱에서 다른 앱으로 끌어다 놓는 방식으로 전송할 수도 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메이트Xs를 설명하는 내내 갤럭시 폴드와 비교하며 성능 우위를 강조했다. 리처드 위 CEO는 5G 속도 측면에서 메이트XS가 갤럭시 폴드보다 다운링크 88%, 업링크 36% 빠르다고 밝혔다.

배터리 역시 메이트Xs는 7.5시간 유지되지만 갤럭시 폴드는 6.2시간 유지된다고 말했다.

다만 미국 제재로 인해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를 사용할 수 없다는 점은 약점으로 꼽힌다. 화웨이는 구글모바일서비스(GMS)와 플레이스토어를 대체하는 화웨이모바일서비스(HMS)와 자체 앱 갤러리를 소개하기도 했다. 리처드 위 CEO는 “170개 이상 국가에서 월 4억명 이상 사용자가 앱갤러리를 통해 앱과 서비스를 제공받고 있다”고 자신했다.

가격은 2,499유로(약 330만원)로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165만원)보다 2배 비쌀 뿐만 아니라 갤럭시 폴드(239만 8,000원)보다도 높다. 화웨이는 메이트Xs를 다음 달부터 중국뿐만 아니라 전세계에서 판매할 계획이다.
/권경원기자 nahere@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