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42311 0682020022558342311 02 0201001 6.1.1-RELEASE 68 동아일보 58497002 false true true false 1582585980000 1582590346000 양산시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 2002251231 related

정부, 신천지 전체 신도 명단 받기로…감염 전수조사한다

글자크기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부가 신천지 교회 측으로부터 전체 신도 명단을 제공받아 이들을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24일 국무총리실 민정실장을 중심으로 신천지 측과 긴밀한 협의 결과, 전체 신도명단 제공, 보건당국의 검사 적극 협조, 교육생의 검진 유도 등 신천지 교회 측의 협조를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중대본은 “위기경보를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상향시킨 이상 신천지 교회 측의 자발적인 협조가 없을 경우 법적인 수단을 강구할 수밖에 없다는 의지를 강조한 끝에 신천지 측의 전향적 협조를 이끌어냈다”고 전했다.

신천지 교회 측은 올해 1~2월 중 대구교회를 방문한 적이 있는 타지역 신도, 대구교회 신도 중 같은 기간 중 타지역을 방문한 고위험군 신도 명단을 제공하고, 빠른 시간 안에 전체 신도 명단도 제공하기로 했다.

중대본은 신도 명단을 확보하는 대로 전국 보건소와 지자제 등에 배포해 각 보건소와 지자체 관할 지역에 주소지를 둔 신도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조사를 개시할 예정이며, 진행 경과는 수시로 공개할 계획이다.

신천지 교회 측은 개인정보 유출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정부의 개인정보 유출 방지 및 보안 유지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요청했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