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40702 0182020022558340702 01 0104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576574000 1582576686000 당정청 마스크 2002251131 related

정총리, 오늘 국무회의…코로나19 대책·마스크 수출 제한 논의

글자크기
매일경제

정세균 국무총리(오른쪽 두번째)가 2월 11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국무위원들과 국기에 경례하고 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정부는 25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국무회의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대책을 논의한다.

지난 23일 감염병 위기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른 범정부 방역 대책과 함께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지시한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 문제도 함께 논의할 전망이다.

이날 회의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마스크 수출량을 전체 생산량의 10%로 제한하고 나머지는 모두 내수용으로 유통하는 방안을 담은 고시 개정안을 보고한다.

이 보고안에는 마스크 생산량의 절반은 공적 유통망을 통해 취약계층 등 실수요자에게 직접 공급하고, 특히 의료진에 대한 마스크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는 방안이 함께 담겼다.

식약처는 이날 국무회의 보고를 거친 뒤 고시를 개정하고 마스크 공급 대책을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또 이날 회의에서는 중국에서 입국한 중국인 유학생을 격리조치 하는 대학에 관련 비용 41억원을 지원하는 내용의 예비비 지출안도 함께 의결될 예정이다.

아울러 자율형사립고와 외국어고, 국제고를 2025년까지 일반고로 전환하는 내용의 '초중등교육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을 포함한 대통령령안 20건, 일반안건 3건도 함께 의결된다.

초중등교육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은 자사고·외고·국제고가 도입 취지와 달리 고교 서열화와 사교육 심화 등의 부작용을 낳고 있다며 이를 일반고로 전환하고 전국 단위로 학생을 선발할 수 있도록 한 특례를 폐지하는 내용이 담겨있다.

보존기간 30년 이하인 대통령기록물의 보관기간이 만료됐거나 보존기간이 '준영구'인 대통령기록물이 기록 생산 이후 70년이 지났을 때 해당 기록물의 보존가치를 다시 책정하거나 폐기할 수 있도록 하는 '대통령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령안'도 통과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