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40325 1132020022558340325 03 0301001 6.1.3-RELEASE 113 쿠키뉴스 1491830 false true true false 1582570800000 1582570823000 경쟁 자가 2002250915 related

"갤럭시S20 사세요" 통신사별 달아오른 사은품 경쟁 

글자크기

코로나19로 온라인 판매 경쟁 심화...고객 확보 위한 사은품 증정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구현화 기자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가 자사 온라인숍을 통해 갤럭시S20 시리즈를 예약하는 고객에 대한 다양한 사은품을 마련했다.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매출이 한 해를 좌우하는 만큼, 최근 코로나19로 구매심리가 얼어붙는 가운데 고객을 확보하기 위한 사은품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우선 예약 순서대로 예약판매 가입고객에 대한 사은품이 마련된다. SK텔레콤은 온라인샵을 통한 선착순 3000명에 신세계상품권 3만원이나 에코백을 지급한다. KT샵도 선착순 3000명에게 신세계상품권 3만원을 지급하고, KT 인터넷을 함께 구매하면 1500명에게 라이언 공기 청정기를 지급한다.

통신3사는 온라인 구매 가입자를 대상으로 자체적인 사전예약 사은품도 준비했다. SK텔레콤은 사전예약 구매자를 대상으로 모든 고객에게 팬톤5종 세트, 에이프릴스톤 무선이어폰, 크레앙 차량용 무선충전 거치대, 맨프로트 스마트폰 클램트, 캐로타 3in1 퀵 무선충전패드, 삼성 무선충전 배터리팩, 파우트 무선충전키보드+무선충전마우스, JAM 라이브 트루 블루투스 이어버드 중 하나를 택1하여 제공한다.

여기에 SK텔레콤은 T월드 다이렉트에서 사전예약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삼성 에어드레서, 삼성 무풍큐브, 삼성 공기청정기, 하만카돈 오닉스 스튜디오5 블루투스 스피커, 갤럭시워치 액티브2를 제공한다.

KT도 온라인 사전예약 고객에게 클럭 미니 마사지기, 삼성JBL 무선이어폰, 룬 무선충전 블루투스 스피커, OA 퓨어 공기 청정기를 택1로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또 KT 샵에서 쓸 수 있는 문화상품권 컬처캐쉬 최대 50만 포인트, KT샵 모바일 상품권 최대 50만원, KT 샵 포인트파크 포인트 무제한 사용 등도 제공한다.

LG유플러스도 모든 온라인 사전예약 고객에 2in1 무선충전 무드등, 무드등 충전 알람시계, 알로 공기청정기, 겨울왕국 올라프 가습기 중 택1하여 제공한다. 여기에 온라인 사전예약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DJI 매빅 미니 드론캠, 모나미 153 스마트펜, 삼성갤럭시버즈+ 핑크, 엑시오스 듀오, 신세계상품권 3만원권, 스타벅스 e-gift 1만원권을 추첨을 통해 제공한다.

이 같은 사은품 경쟁과 갤럭시S20의 스펙의 입소문으로 갤럭시S20의 초기 반응은 전작과 대비해 더 좋다는 평이다. 한 통신사 관계자는 "전작보다 반응이 좋다"고 귀띔했다. 이에 삼성전자가 갤럭시S7 이후 번번히 달성에 실패했던 '글로벌 스마트폰 4000만대 판매'를 갤럭시S20가 이번에는 달성할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다만 이 같은 가입 경쟁에도 코로나 여파로 올해 갤럭시S20 가입자가 전년 수준을 유지할 거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이미 지난달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1억50만대로 전년 동기(1억790만대)보다 7% 줄었다. 이는 지난달(1억1900만대)보다 16%나 감소한 수치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 리서치는 부품 공급 문제와 수요 감소 등으로 인해 올해 1분기 중국 스마트폰 시장이 20% 감소하고, 글로벌 시장은 5∼6% 감소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이 업체는 올해 반등할 것으로 예상되던 스마트폰 시장은 작년 수준에 그칠 것이라고 예상하기도 했다.

통신업계 관계자는 "올해 1분기는 코로나 영향에서 벗어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며 "고객들이 외출을 자제하면서 오프라인 판촉행사도 크게 줄어든 만큼 판매량에도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kuh@kukinews.com

쿠키뉴스 구현화 kuh@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