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34785 0312020022458334785 06 0602001 6.1.3-RELEASE 31 스타데일리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532854000 1582532880000 아내의맛 홍현희 제이쓴 잠비아 우기 천사 수영장 2002250631 related

'아내의맛' 홍현희, 야생 사자와 셀카 도전→휴대전화 추락 '아찔 실수'

글자크기
스타데일리뉴스

TV조선 ‘아내의 맛’ 제공


[스타데일리뉴스=김제니 기자]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상상 초월 요절복통 잠비아 여행 2탄을 선보인다.

지난 11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84회에서는 약 4개월 만에 복귀한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아프리카 잠비아로 여행을 떠난 '잠비아 1탄'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희쓴 부부는 입국부터 잠비아 9시 메인뉴스를 장식하는가 하면, 찰떡같은 면모를 자랑했던 터. 무엇보다 '아내의 맛'은 '아맛팸'들의 활약에 힘입어 지난 18일 전국 시청률 9.9%, 순간 최고 12.0%까지 돌파하며 동시간대 지상파ㆍ종편 전체 1위를 차지, 굳건한 화요 예능 1인자의 위엄을 과시했다.

이와 관련 오는 25일(화) '아내의 맛' 86회에서는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절경과 장관이 쉼 없이 펼쳐지는 잠비아에서, 결국 아프리카 대자연까지 접수하고만 희쓴 부부의 활약상을 보여주며 리얼 웃음을 전한다.

무엇보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1.6km 길이의 세계 3대 폭포인 '빅토리아 폭포'에 위치한 '악마의 수영장'에서의 인생샷을 꿈꾸며 장장 10시간을 달려갔던 상황. 하지만 예상치 못한 휴업이라는 소식을 받아들고 망연자실한 것도 잠시, '악마의 수영장' 대신 우기에 운영하는 '천사의 수영장'을 찾았고, 입수와 동시에 아찔한 낙차와 폭포의 절경에 탄성을 터뜨렸다. 그러나 "장관이네요. 절경이고요. 신이 주신 선물이네요"라는 연속 감탄을 보이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던 중 SNS용 사진을 욕심내던 홍현희가 셀카를 찍는 도중 휴대전화를 놓치는 바람에 그대로 폭포 속으로 수직 낙하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던 것. '빅토리아 폭포'의 추억은 결국 눈으로 간직할 수밖에 없는 웃픈 상황에 희쓴부부는 말을 잇지 못하고 말았다.

그런가하면 희쓴 부부는 아프리카 대자연에서 이 세상의 후덜덜함을 뛰어넘은 포스 만발 야생 사자와 산책을 즐기는, 짜릿한 '찐프리카' 체험도 진행했다. 이곳에서도 홍현희의 셀카본능은 계속됐고, 휴대전화를 들고 야생 사자와 인생 셀카를 시도하는 대범함을 보였던 터. 하지만 결국 홍현희가 실수로 휴대전화를 사자의 코앞에 놓치는 치명적인 실수를 하는 바람에 휴대전화를 사이에 두고 홍현희와 야생 사자의 아이컨텍 대결이 펼쳐졌다. 과연 희쓴 부부는 아프리카의 추억이 담긴 휴대전화를 사수할 수 있을지,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할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은 "매일 핑퐁 넘치는 유쾌한 희쓴 부부가 재충전 후 돌아온 '아맛'에서 그야말로 종횡무진 웃음을 전달하고 있다"며 "눈이 확 트이는 잠비아의 대자연과 한시도 쉬지 않는 에피소드 제조기, 희쓴 부부의 대 활약을 볼 수 있는 잠비아 여행 2탄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은 오는 25일(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