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33750 0032020022458333750 02 0211001 6.1.2-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true false 1582531237000 1582531243000 서울시 광화문광장 집회 전광훈 목사 경찰 고발 2002242131 related

서울시, '광화문광장 집회' 범투본·전광훈 목사 경찰 고발(종합)

글자크기

다른 6개 단체 주최측·참여자도 고발

연합뉴스

광화문집회 발언하는 전광훈 목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광화문광장 집회를 벌인 문재인하야범국민투쟁본부(이하 범투본)와 전광훈 목사 등 관계자 10명을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서울 종로경찰서에 24일 고발했다고 밝혔다.

시는 범투본과 관계자 10명을 우선 고발한 뒤 채증 자료를 분석해 집회 참가자들을 추가 고발할 방침이다.

시는 범투본과 전 목사 등이 22, 23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대규모 집회를 열어 앞서 박원순 서울시장이 감염병 관리법에 따라 광화문광장, 서울광장, 청계광장에서 집회 등을 금지한 조치를 어긴 혐의가 있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창궐에 따라 도심 집회를 금지하겠다고 21일 발표했다.

감염병 관리법은 이런 조치를 위반한 개인을 3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도록 했다.

시는 다른 6개 단체에 대해서도 같은 혐의로 고발장을 냈다. 일파만파애국자총연합, 자유대한호국단, 태극기국민평의회, 민중민주당은 종로경찰서에, 미디어워치독자모임과 미션310은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고발했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광화문광장 집회가 이어지면 집회 참가자는 물론 모든 시민의 생명과 안전이 위험에 처할 우려가 있다"며 "광장에서 열리는 모든 집회는 경찰과 협조해 원천봉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서울 종로구청도 범투본을 같은 혐의로 종로경찰서에 고발한 바 있다.

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