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08564 0022020022358308564 02 0204001 6.1.2-RELEASE 2 중앙일보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2446131000 1582446192000 대구 신천지 교인 670명 연락 안돼 경찰 600명 투입 2002232131 related

대구경찰, 600명 투입해 소재불명 신천지 교인 추적

글자크기
중앙일보

20일 오전 대구시 남구 대명동 신천지 대구교회 인근에서 남구청 보건소 관계자들이 방역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경찰이 소재 불명인 대구·경북지역의 신천지교회 교인들의 소재 파악에 나섰다.

대구지방경찰청은 형사·수사 분야 인력 600여명을 동원해 연락이 닿지 않는 신천지 교인을 찾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대구시에 따르면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 9336명을 전수조사 중인 가운데 670명이 연락이 닿지 않는다.

경찰은 신천지 교인을 확보한 뒤 보건당국이 감염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편 지난 18일 신천지 대구교회 교인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로 확인된 이후 5일만인 23일 대구지역의 확진자 수는 302명으로 늘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