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05985 0102020022358305985 05 0501001 6.1.1-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2439679000 1582439772000 메시 1000 돌파 호날두 2002240801

호날두, 1000번째 경기서 11경기 연속골 ‘번쩍’

글자크기
2002~03시즌부터 성인 무대 1000경기 출장 금자탑
11경기 연속골로 자축, 새달 초 세리에A 기록 경신 도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가 성인 무대 1000번째 경기 출전에서 11경기 연속 골을 터뜨렸다.
서울신문

이탈리아 프로축구 유벤투스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23일 새벽 열린 세리에A 스팔과의 원정경기에서 이단 엽차기와 비슷한 자세로 슛을 날리고 있다. AP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호날두는 23일 이탈리아 페라라의 파올로 마차 경기장에서 열린 스팔과의 2019~20시즌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25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로 나와 전반 39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호날두는 지난해 12월 1일 사수올로전을 시작으로 골 행진을 11경기째 이어가며 1994~95시즌 당시 피오렌티나 소속이던 가브리엘 바티스투타와 지난 시즌 삼프도리아의 파비오 콸리아렐라가 작성한 세리에A 최다 11경기 연속골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호날두는 다음달 2일 인터밀란과의 홈 경기에서 기록 경신에 도전한다.

호날두는 올 시즌 정규리그 21경기에서 21골을 넣으며 득점 2위를 달리고 있다. 선두 치로 임모빌레(라치오)와는 5골 차다. 2002~03시즌 포르투갈 스포르팅에서 프로 무대를 밟았고, 2003년 8월 포르투갈 성인 대표팀 데뷔전을 치른 호날두는 이날 성인 무대 1000경기 출전을 기록했다.

스포르팅에서 33경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에서 292경기,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에서 438경기, 유벤투스에서 73경기를 뛰었다. 포르투갈 대표팀에서는 164경기에 나섰다. 또 클럽 경기와 A매치를 합쳐 개인 통산 725호골을 넣고 있다. 어시스트는 222개다.

유벤투스는 후반 15분 나온 애런 램지의 추가골까지 묶어 페널티킥으로 한 골을 따라붙은 스팔을 2-1로 눌렀다. 유벤투스는 19승 3무 3패(승점 60점)로 선두를 유지했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