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96166 1112020022258296166 08 0801001 6.1.1-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362326000 1582362341000 코로나19 국내 확진 추가 누적 602명 사망 5명 2002241001

코로나19 확진자 하루동안 229명 발생..총433명

글자크기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화나 231명..전체 환자중 53%

검사진행중인 의심환자 6,037명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22일 하루에만 200명 이상 급증했다. 국내 확진자는 총 433명으로 늘어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오후 4시 기준 코로나19 환자 87명이 추가됐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환자 142명이 늘어난 것을 고려하면 이날에만 229명이 증가했다.

오후에 추가 확인된 87명 중 69명은 대구·경북에서 나왔다. 대구에서 55명, 경북에서 14명이다.

대구·경북 이외 전국적으로 환자가 추가됐다. 강원(5명), 경기(4명), 서울(3명), 광주(2명), 대전(1명), 부산(1명), 울산(1명), 전남(1명) 등이다.

지역과 관계없이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62명이다. 방역당국은 이곳에서 ‘슈퍼전파 사건’이 벌어졌다고 보고 있다.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대구(45명), 경북(8명), 강원(2명), 경기(1명), 서울(2명), 광주(2명), 부산(1명), 울산(1명)으로 전국에서 추가 발생하고 있다.

청도대남병원 관련 확진은 3명이다. 모두 경북에서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기타 조사 중인 인원은 22명이다.

이로써 이날 오후까지 대구·경북에서 발생한 환자는 총 352명이며, 신천지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231명에 달한다. 전체 확진자 433명의 절반 이상(53.3%)이다. 청도대남병원 관련 환자는 111명이다.

사망은 2명이다. 청도대남병원에서 지난 19일 사망 후 코로나19로 진단된 1명과 전날 청도대남병원에서 부산대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진 1명이다.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은 인원은 2만명을 넘어섰다. 확진자를 제외하고 이날까지 진단검사를 받은 사람은 총 2만1,153명이다. 이 중 1만5,116명은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 나머지 6,037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대본은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하루 2차례 신종코로나 환자 현황을 공개하고 있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