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91455 0362020022258291455 02 0201001 6.1.3-RELEASE 36 한국일보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82334760000 1582336333000 구로구 코로나 확진자 경북 여행객 이스라엘 2002221438 related

구로구서 신종 코로나 환자 발생... 경북 여행객과 이스라엘 다녀와

글자크기
40대 남성… 동거인은 자가격리 조처
한국일보

서울 구로구가 22일 홈페이지에 알린 확진자 정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2일 서울 구로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왔다. 개봉동 소재 아파트에 사는 남성 조(41)모 씨다.

구로구에 따르면 여행가이드인 조씨는 지난 8일부터 16일까지 경북 의성, 안동, 영주의 성지순례 여행객들과 함께 이스라엘을 다녀왔다. 여행을 동행한 의성에 사는 50대 여성이 21일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아 조씨는 접촉자로 의심돼 신종 코로나 검사를 받았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조씨는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치료 중이다. 구는 조씨 동거인에 대해서는 자가격리 조처했다.

구는 확진자 발생으로 위기 대응 단계를 심각으로 상향했다. 확진자 거주지 인근의 어린이집과 유치원은 임시 휴원한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