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76416 0412020022158276416 02 0213001 6.1.1-RELEASE 41 뉴스웨이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255772000 1582255806000 서초구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대구 신천지교회 방문 2002211631 related

고양시 이마트 직원 `코로나19` 최종 확진자 판정...배우자도 격리 치료

글자크기
뉴스웨이

21일 이마트 킨텍스점에 임시 휴점 안내문이 붙어 있다.


[뉴스웨이 주성남 기자]

고양시 이마트트레이더스에 근무하던 의심환자가 2차 검사결과 최종 확진자로 판정받았다.

이에 따라 확진자 A씨가 근무했던 킨텍스 이마트점이 21일부터 3일간 전면 휴업에 들어갔다.

확진자 A씨는 김포시 거주 33세 남자로 이날 오전 5시께 1차 양성판정을 받으면서 의심환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이었다. A씨는 지난 15일 배우자와 함께 31번 확진자가 다녀갔던 대구 킨벨호텔 예식장을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동행한 배우자는 이미 같은 날 오전 5시에 확진판정을 받고 현재 고양시 명지병원에서 격리치료 중이다. 남편 A씨도 최종 확진판정을 받음에 따라 명지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A씨는 이마트 지하 축산코너에서 근무하던 직원으로 고객들과는 직접 접촉이 없는 발골 작업을 해온 것으로 확인됐다. 같이 근무하던 직원 두 명도 현재 자가격리 상태다.

A씨는 대구에 다녀온 후 지난 19일 첫 출근해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8시간 근무한 것으로 밝혀졌다.

현재 A씨가 근무 중인 킨텍스로 171에 위치한 이마트는 접촉력이 의심되는 지상 1~2층 이마트와 지하 1층 이마트 트레이더스 전체 공간을 폐쇄했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