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76049 0372020022158276049 01 0101001 6.1.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254627000 1582255269000 문대통령 신천지 예배 장례식 참석자 철저 조사 2002211901 related

[속보]文대통령 “신천지 장례식 방명록은 중요한 추적대상…철저히 조사”

글자크기

-정 총리로부터 코로나19 대응 긴급 보고받아

-“신천지측 정보 의존 땐 지지부진…신속한 조치”

-정 총리 “코로나19 ‘심각’에 준하는 수준으로 대응”

헤럴드경제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관련 긴급 보고를 받고 있다.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강문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장례식 방명록 등은 중요한 추적대상일 텐데, 단순히 신천지교회 측이 제공하는 정보에만 의존하면 관련 후속 조치가 지지부진할 수 있으니 좀 더 빠르고 신속한 조치를 강구하라”고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40분부터 청와대에서 정 총리와 관계 부처 장관들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관련한 현안 보고를 받고 “예배와 장례식 참석자에 대해선 철저한 조사가 필요하다”며 이같이 밝혔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 총리에게 지난 20일 하루에만 50명 이상의 확진자가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와 경북 청도대남병원 장례식 문제에 대해 특별히 당부했다고 강 대변인이 전했다.

정 총리는 대구·경북을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해서 방역 대책을 집중적으로 시행하고,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 명단을 확보해서 자가격리해 그 상태에서 전수 진단검사를 실시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대구·경북 지역 특별 방역 대책을 보고했다.

문 대통령은 “여러모로 상황이 엄중하므로 발 빠르고 강력한 지원 대책을 시행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 총리는 코로나19 대응 단계를 3단계 ‘경계’에서 ‘심각’ 단계로 격상하는 문제와 관련해 “일본이나 홍콩, 싱가포르 등은 인구비례로 볼 경우 한국보다 확진자가 훨씬 많은데도 불구하고 ‘경계’ 단계를 유지하고 있다”며 “현 상태를 유지하되 중앙정부가 나서 ‘심각’에 준하는 수준으로 대응하겠다”고 보고했다.

mkkang@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