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73910 0242020022158273910 08 0801001 6.1.1-RELEASE 24 이데일리 49138324 false true true false 1582251358000 1582251368000 유럽 공략 2002221131

유럽 공략 강화하는 화웨이 “총소유비용 30% 낮추는 5G 개발" 소개

글자크기

화웨이, 영국에서 제품 설명회 열어

5G 상용 계약 91건 체결, 60만기 이상 기지국 출하

5G 애플리케이션 개발에도 5년간 2천만달러 투자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이데일리

라이언 딩(Ryan Ding) 화웨이 이사회 임원 겸 통신네트워크 비즈니스 그룹 사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중 무역분쟁 속에서도 화웨이가 유럽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 영국, 독일 등에서 5G 장비에서 화웨이를 배제하지 않기로 했기 때문이다.

화웨이는 20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에서 화웨이 제품 및 솔루션 설명회를 열고 총소유비용(TCO)를 30% 이상 줄일 수 있는 5G 솔루션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날 라이언 딩(Ryan Ding) 화웨이 이사회 임원 겸 통신네트워크 비즈니스 그룹 사장은 ‘5G, 새로운 가치를 선사하다’라는 주제의 기조연설을 통해 이같이 밝히면서 ‘화웨이는 지금까지 91건 이상의 5G 상용화 계약을 체결했다’고 자신했다.

그는 “지금까지 화웨이는 91건 이상의 5G 상용화 계약을 체결했으며, 60만 개 이상의 다중입출력안테나 중계기(MIMO AAU)를 출하했다”면서 “(특히)블레이드 중계기는 6GHz 이하 주파수 대역에서 작동하며 2G, 3G, 4G 및 5G 네트워크를 모두 지원한다. 통신 기업은 안테나 설치 시 공간 제약 문제를 해결하고 기존 솔루션을 사용할 때보다 총소유비용(TCO)를 30% 이상 절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화웨이는 신제품 발표 현장에서 5G 모듈이 내장된 방송용 백팩(가방)을 시연하기도 했다. 이를 활용하면 방송사들은 더 간편하게 생방송을 송출할 수 있다.

라이언 딩 사장은 화웨이는 5G 시대를 맞아 통신사들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도 했다.

그는 “4G 시대에는 거의 모든 이동통신 사업자들은 동일한 네트워크 경험을 제공했지만 5G 시대에는 데이터 사용량, 지연 속도(레이턴시), 대역폭, 연결된 기기의 수 등 다양한 수치에따라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해 수익을 올릴 수 있다”며 “통신사업자들이 5G 비즈니스 모델을 새롭게 정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제했다.

이어 “그래서 화웨이는 전 세계 파트너사들과 함께 새로운 미디어, 대학 캠퍼스, 헬스케어, 교육 등에서 5G 프로젝트를 진행했고, 새로운 5G 파트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도 출범시켰다”면서 “향후 5년간 혁신적인 5G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2천만 달러(241억600만원)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부연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