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72770 0242020022158272770 06 0602001 6.1.1-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2249610000 1582249624000 트롯신 트로트 세계 3월4일 첫방송 2002211445 related

김연자→장윤정, 전설들의 K-트로트 정복기…'트롯신이 떴다' 3월 첫방송

글자크기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대한민국 최고의 트로트 신들이 ‘트로트 세계 무대’에 도전하는 신개념 예능이 방송된다.

이데일리

(사진=‘트롯신이 떴다’ 단체 포스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측은 신개념 트로트 예능 ‘트롯신이 떴다’가 오는 3월 4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고 밝혔다.

SBS ‘트롯신이 떴다’는 예능 최초 ‘트로트의 세계 진출’을 시도하는 프로그램으로, 어디서도 볼 수 없던 역대급 라인업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우선 ‘원조 한류스타’ 김연자와 ‘국보급 트로트 여왕’ 주현미가 합류해 눈길을 끈다. 여기에 ‘트로트 황제’ 설운도, ‘트로트계 BTS’ 진성, ‘트로트 여신’ 장윤정까지 국내 최정상 트로트 가수들이 K-트로트 세계 정복을 위해 한자리에 뭉쳤다. 그뿐만 아니라 후배들의 도전을 응원하기 위해 ‘트로트계의 대부’ 남진까지 가세해 역대 최고의 ‘트로트神 라인업’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런 가운데 싱어송라이터 한류스타 정용화와 재치만점 붐이 합세해 선배들의 일꾼을 자처할 예정이다. 이들이 예쁨 받는 ‘만능 막내’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이란 후문.

SBS ‘트롯신이 떴다’는 단 한 번도 트로트 버스킹 공연을 해본 적 없는 트로트의 전설들이 낯선 해외에서 트로트 무대를 펼쳐야 하는 눈물겨운 도전기를 그린다. 여기에 트로트 신들이 해외에서 동고동락하며 이제까지 볼 수 없었던 무대 밖 모습을 있는 그대로 보여줄 예정이다.

지난 1월 초에 베트남 촬영을 마치고 돌아온 트로트 신들의 K-트로트 세계화 도전기 SBS ‘트롯신이 떴다’는 오는 3월 4일 수요일 밤 10시 첫 베일을 벗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