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65079 0032020022158265079 02 0211001 6.1.2-RELEASE 3 연합뉴스 58497002 false true true false 1582212481000 1582212487000 코로나19 확진 신천지 교인 이틀간 전도 활동 추가 감염 우려 2002210901 related

코로나19 확진 신천지 교인 이틀간 전도 활동…추가 감염 우려

글자크기
연합뉴스

신천지 대구교회 방역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신천지 대구교회에 다녀온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린 광주 교인이 전도사로 활동한 것으로 알려져 추가 감염 우려가 나온다.

21일 신천지예수교회 베드로지파 광주교회에 따르면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A씨는 남구 송하교회를 다니며 전도 활동을 해왔다.

광주에는 북구 오치동과 송하동 등 2곳에 신천지 교회가 있다.

A씨는 다른 교인 2명과 함께 지난 16일 오후 4시 대구교회 예배에 참석한 뒤 17일과 18일에는 광주 남구에 있는 교육기관에서 성경 내용을 가르쳤다고 신천지 광주교회 측은 전했다.

당시 참석자 규모에 따라 추가 감염 우려도 커지는 상황이다.

신천지 광주교회 관계자는 "A씨는 전도사로, 신앙 여부와 상관없이 배우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성경을 지도했다"며 "이틀간 몇 명을 상대했는지는 파악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19일부터는 예배 등 활동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신천지 측은 18일 국내 31번째 확진자가 대구교회를 다녀간 것을 파악하고 해당 교회를 폐쇄하고 전국 모든 교회에서 당분간 모임을 금지하고 예배는 온라인 또는 가정 예배로 대체했다고 밝혔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