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64399 0032020022058264399 02 0211002 6.1.3-RELEASE 3 연합뉴스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2204869000 1582204874000 코로나19 확진 신천지 교인 활동 추가 감염 우려 2002210831 related

공군사관학교 입학식에 코로나19 확진 가족 참석…해당생도 격리

글자크기

가족, 경북에서 와…모든 생도에 생활관 복귀 지시

연합뉴스

공군사관학교 입학식 열려
(청주=연합뉴스) 17일 오전 청주시 상당구 공군사관학교에서 열린 '제72기 입학식'에서 생도들이 분열하고 있다. 2020.2.17 [공군사관학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ogos@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천경환 기자 = 최근 열린 공군사관학교(공사) 입학식에 참석한 생도 가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인 것으로 전해졌다.

20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17일 열린 공사 제72기 생도 입학식에 참석한 생도의 부모 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자 판정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해당 가족은 경북에서 온 것으로 전해졌다.

공사는 이날 오후 늦게 이러한 사실을 파악하고 전 생도들에게 생활관 복귀를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사는 생도들에게 "전 생도는 침착하게 의연하게 대응해야 한다"며 "사람 간 접촉과 생활관 밖 이동을 지양하기 바란다"고 공지했다.

공사는 현재 확진자 가족인 생도를 격리하고, 해당 생도가 있는 생활관을 통제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국방부 관계자는 "관련 사항에 대해서 확진자의 역학조사가 이뤄지고 있는 단계에서 세부적으로 확인해줄 수 있는 것이 없다"고 밝혔다.

앞서 국방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공사 입학식에 부모 참관 등 외부 인사 참여를 불허했지만, 이달 12일 다시 가족 참관을 허용했다.

공사는 입학식에 외부 인사 초청은 불허하고, 신입생도 가족을 포함한 최소 인원만 참관을 허용했다.

당시 입학식에서 공사는 참석자 체온을 측정하고, 열화상 카메라도 설치하는 등 방역 조치를 시행했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